국민 44% “지자체 식품위생 강화 시급”

2017 식품안전 체감도 조사

축제 홍보, CCTV 장소… 지자체 빅데이터 붐

행정기관 빅데이터 분석사업

20년 방치 끝… 민간개발·녹지보존 기싸움

도시공원 일몰제 D-2년… 광주는 지금

이배재 도로 확·포장 2019년 9월 완공

2.24㎞ 구간 폭 19m로 넓히고 터널 2곳 뚫어… 정체 ‘숨통’ 기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몇 년을 무작정 기다려야 한다니 답답했는데 교통체증 없이 편하게 출퇴근할 수 있을 것 같아 좋습니다.”

경기 광주에서 성남 상대원으로 출퇴근하는 회사원 홍모(51)씨는 지방도 338호선 이배재 도로 확·포장 공사가 2019년 9월 완공된다는 소식이 반갑다.

16일 성남시에 따르면 중원구 상대원동과 광주시 목현동을 연결하는 길이 2.24㎞의 이배재 도로 폭을 19m로 늘리고 터널 2곳을 만들어 직선화한다. 지난해 1월 잠정개통이 목표였지만 성남구간 보상과 예산 등의 문제로 지난해 9월 22일부터 공사가 중단됐다가 지난 3월 재개됐다. 공사비 분담비율은 경기도 50%(332억 2100만원), 성남시 36%(239억 9600만원), 광주시 14%(92억 2500만원)로 하기로 했다.

이배재는 주말에는 나들이 차량으로 인해 극심한 정체를 겪으며 남한산성 방문 차량과 통과 차량으로 만성적인 지·정체 현상이 나타나고 있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2017-07-17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갑질 ‘충격’…이명희 조양호 러브스토리 재조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부인인 이명희 일우재단 이사장으로 추정되는 인물의 ‘갑질 동영상’이 공개돼 파문이 일고 있다. 최근…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엉뚱한 상상 동작에선 혁신

창의교육 선도하는 동작

임대료 버거우면 엔젤공방 오세요

강동 청년 창업 공간 10호점 개소

말죽거리, 다시 살아난다

서초구 도시재생 1호 사업 ‘올인’

“어서 와, 정동은 처음이지?”

중구 홍보대사에 ‘비정상회담’ 5명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