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수품도 드론으로 신속 수송

국방부 2020년대 중반 전력화

정부 보조금 부정수급 최고 5배까지 환수

권익위 ‘5개년 반부패 종합계획’

서초형 도시재생 ‘블루밍 방배플랜’

내방~서초 철도 셔틀... 낡은 주택가 환경 개선

길 따라 역사 따라 동작서 거닐어요

노량진역~흑석역 2.7㎞구간에 1억여원 들여 역사공원길 조성

입력 : 2017-07-17 22:24 | 수정 : 2017-07-17 23:4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동작구는 노량진역에서 흑석역까지 2.7㎞ 구간에 ‘역사가 흐르는 공원길(역사길)’ 조성을 마무리하고 시민들에게 개방한다고 17일 밝혔다.

역사길은 노량진역을 시작으로 사육신공원과 노들나루공원 그리고 용양봉저정, 효사정을 거쳐 흑석역까지 이어지는 산책코스다. 서울시 ‘공원길 브랜드화 시범지역’으로 선정돼 사업비 1억 6000만원을 지원받았다.

역사길 주요 장소는 조선시대부터 현대에 이르는 시간 흐름에 따라 충과 효를 테마로 꾸몄다. 거점마다 스토리텔링 게시판을 설치해 장소와 관련된 역사를 알 수 있게 했다.

사육신공원은 선비의 절개를, 용양봉저정은 아버지를 그리는 정조대왕의 마음을, 효사정은 조상들의 지극한 효심을 전한다.

스토리텔링 게시판을 비롯해 사업구간에 총 37개 안내판을 설치해 공원길 동선을 상세히 알 수 있도록 했다. 역사길은 노량진수산시장과 인접하고 컵밥거리, 동작충효길로 이어진다. 노량진역과 흑석역 등 지하철과 연계돼 서울시민들이 즐겨 찾는 새로운 휴식처가 될 것으로 구 측은 기대하고 있다.

이종한 공원녹지과장은 “역사길을 찾는 시민들이 휴식을 취하면서 역사와 문화도 함께 알아가는 유익한 시간을 보냈으면 한다”고 말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2017-07-18 18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한번 맛본 음식, 잊지 못한다”···절대미각

개그우먼 이영자(50)가 다시 뜨고 있다.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과 KBS 2TV 대국민 토크쇼 ‘안녕하세요’의 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맘 아는 엄마 구청장

영유아 부모 모임 간 양천구청장

조선의복서 藝를 만나다

선잠박물관 개관한 성북

강서, 4일간의 아름다운 동행

21일 장애인·비장애인 걷기 대회

“종로는 지붕 없는 박물관”

김 구청장 “문화재 보존, 주민의 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