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가 인사이드] 눈총 받는 4대강 훈포장 1152명, 그 때 그

“전원 서훈 취소하라” 거센 민심에 속내 복잡한 공무원들

첫 여성 국가인권위원장 탄생? 최영애씨 내정

사무총장·상임위원 역임한 인권전문가…靑 “30여년 사회적 약자 보호에 앞장”

면허 빌려 개업한 의료인 형사처벌…소비자생협 의료기관

정부 ‘사무장병원 근절 종합대책’ 추진

실질 연봉 8853만원?…‘박봉’ 공무원 뿔났다

전공노 “납세자연맹 주장 왜곡, 유족연금까지 넣어 엉터리…고위직 포함해 평균 상승”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한 해 공무원 실질 연봉이 8800여만원에 이른다는 한국납세자연맹의 주장에 공무원 사회가 부글부글 끓고 있다. 연봉 산정방법이 엉터리일 뿐만 아니라 하위직(6급 이하) 공무원의 경우 박봉에 시달리는데 이를 왜곡하고 있다는 이유에서다.

전국공무원노동조합(전공노)과 국가공무원노동조합은 20일 납세자연맹이 전날 공무원 실질 연봉이 8853만원이라고 한 주장은 터무니없다며 논평을 냈다. 문재인 정부의 주요 정책인 공공부문 일자리 늘리기 정책의 본질을 호도하고 하위직 공무원들을 모독했다는 게 주요 내용이다. 게다가 전공노는 지난 17일 기준 하위직 공무원 4명의 근로소득원천징수영수증 사본을 공개했다. 이 명세서를 보면 9급 1호봉의 연봉은 2637만원, 8급 5호봉은 3013만원, 7급 10호봉은 4540만원, 6급 23호봉은 6527만원이다. 납세자연맹이 주장한 8800여만원에 비하면 한참 못 미치는 수준이다.

박중배 전공노 대변인은 “올해 9급 1호봉의 기본급은 139만원으로 내년 최저임금 월 환산액 157만원에도 못 미친다”며 “사실과 달리 허위 과장된 납세자연맹의 발표에 하위직 공무원들은 매우 분노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이들은 납세자연맹이 객관적 근거를 무시한 채 실질 연봉을 계산했다고 지적한다. 실질 평균연봉을 계산할 때 공무원연금의 국가부담금과 세금보전액, 유족연금을 포함했기 때문이다. 또 올해 공무원 기준소득월액(전체 공무원의 1년 총소득을 12개월로 나누고 올해 인상분을 더한 금액)을 기준으로 연봉을 산정했기에 검찰이나 고위공무원 같은 임금이 매우 높은 공무원들까지 포함돼 있어 연봉이 높아 보일 수밖에 없다고 설명했다.

박 대변인은 “하위직 공무원은 전체 공무원의 80% 이상을 차지하고 있는데, 하위직이 많은 구청 어디를 보더라도 한 해 8800만원을 받는 공무원은 아무도 없다”며 “이날 오전 납세자연맹에 항의 방문을 했고, 월요일까지 정정보도를 하지 않으면 법적 조치 등 할 수 있는 모든 조치를 취할 것이라 경고했다”고 말했다.

이성원 기자 lsw1469@seoul.co.kr

2017-07-21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남학생은 “사랑해” 학부모는 욕설… 교사 휴대

“자리 바꿔달라” 밤에도 민원 전화·문자 80% “휴대전화로 인한 교권침해 심각” 수업 중 애정행각 제지에 아동학대 고발 ‘정…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소통맨’ 김영록 지사 “워라밸 보장하겠다”

전남도 직원과 일일이 개인사 나눠…부드럽고 눈치 안 보는 공직상 실천

책 읽어주는 ‘키다리 구청장’

서대문 주민 협치로 만든 붕붕이 도서관

[현장 행정] 주민과 그린 양천 6대 비전 30년 바라본 ‘新YE

‘예스 양천비전보고회’서 만난 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

서초 발전의 길, 육·해·공 ★들에게 묻다

예비역 장성 초청 간담회 개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