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고용 외면… 삼성전자 379억 부담금

100대 기업 의무고용부담금 분석

전국 시·도에 ‘저출산 극복 컨트롤타워’

행안부, 지자체 지원계획 수립

공무원 되는 길, 2년2개월·월 62만원 썼다

공무원 합격자 분석해보니

법학적성시험 지원 1만명 벽 또 깨졌다

새달 27일 전국 9곳서 동시에…시험시간 72문항 310분 그대로

입력 : 2017-07-23 17:24 | 수정 : 2017-07-23 17: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8학년도 제10회 법학적성시험(LEET) 지원자가 1만여명을 넘긴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법학전문대학원(로스쿨) 입학 첫해 시험인 2009학년도 이후 9년 만이다. 사법시험이 올해로 폐지되면서 기존 로스쿨 지원자를 포함해 사법시험 응시생들까지 로스쿨로 몰린 까닭으로 풀이된다.

23일 법학전문대학원협의회에 따르면 2018학년도 법학적성시험 응시자는 1만 206명으로 집계됐다. 2017학년(8838명) 대비 15.5% 늘어난 수치다. 법학적성시험 지원자는 로스쿨 입학 첫해인 2009학년에 1만 960명으로 가장 많았고, 2010학년 8428명, 2013학년 7628명, 2016학년 8246명 등으로 7000~9000명 사이를 오갔다. 최근 청년 취업난이 심해짐에 따라 전문직에 대한 선호도가 높아지고, 법조인이 되는 유일한 길이 로스쿨로 단일화됨에 따라 지원자들이 몰린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법학전문대학원 합격에 이르는 길은 더욱 험난해질 것으로 보인다. 지원자가 늘면서 올해 로스쿨 전체 경쟁률도 덩달아 높아질 가능성이 커졌다.

올해 법학적성시험은 기존 72문항(언어이해 35문항, 추리논증 35문항, 논술 2문항)에 시험시간 310분이 유지된다. 추리논증 영역에서 ‘규범 이해 및 적용’ 문항의 비중이 커졌다. 이 문항은 기존 원리적용 유형을 발전시켜 수험생들의 문제해결 능력과 상황분석력, 추론능력 등을 평가한다. 아울러 논술 영역에서도 2문항 중 1문항은 사례형을 출제한다.

이번 2018학년도 시험은 다음달 27일 전국 9개 지구에서 동시에 치러진다. 시험 성적은 오는 9월 19일 오전 10시에 발표되며 응시자는 홈페이지를 통해 본인 성적을 확인하고 성적표를 출력할 수 있다.

반면 2019학년도 시험부터는 큰 변화가 예고돼 있다. 언어이해 영역의 문항 수는 현행 35문항에서 30문항으로 줄어들고 추리논증 영역은 35문항에서 40문항으로 늘어난다. ‘규범 이해 및 적용’ 문항이 확대돼 사고능력 평가비중이 강화됐다. 이에 따라 언어이해 시험시간은 현행 80분에서 70분으로, 제시문도 11개에서 10개로 줄어든다. 추리논증은 현행 110분에서 125분으로 늘었다.

이성원 기자 lsw1469@seoul.co.kr
2017-07-24 3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조덕제 “성추행 남배우?…시나리오대로 연기”

영화 촬영 중 상대 여배우를 추행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배우 조덕제가 1심과 달리 항소심에서 유죄가 인정돼 징역형을 선고받…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즐기는 비어... 열정을 채워

10만명 찾은 ‘연세로 맥주축제’

구청장은 세계도서관 가이드

관악 학부모 동아리 철학 특강

강서 미라클메디 ‘우수 특구’

서울 11개 특구 중 최초로 선정

송파 새내기 공무원 돌잔치

9급 신규 직원 애로사항 청취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