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t이상 유통 모든 화학물질 순차 등록해야

2030년까지... 산업계 지원안 발표

“의정부경전철… 해지 환급금 지급 못해”

2148억 규모...안병용 의정부시장 기자간담

울산 반구대 암각화 보존 또 표류

생태제방 설치안 세 번째 부결

리폼 가구 나누는 금천 마을공동체

입력 : 2017-07-26 17:56 | 수정 : 2017-07-27 02: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금천구 독산3동 마을공동체인 ‘여우랑’(女友廊)이 관내에서 버려지는 가구를 새것처럼 만들어 독거 노인 등 저소득 가구에 지원한다고 26일 밝혔다.

구는 오는 9월까지 매주 수요일 오전 10시~낮 12시 독산로 54길에 위치한 ‘금천생활속창의공작플라자’ 건물에서 주민들의 기부를 받을 예정이다. 나무의자, 탁자, 서랍장, TV대 등 폐가구는 도색과 수리를 거쳐 새것과 다름없게 재탄생하게 된다.

아울러 구는 가구공장, 목재상 등에서 남은 자투리 목재를 구매해 실생활에 필요한 예술소품을 제작해 형편이 어려운 이웃에게 전달한다는 계획이다. 또 하반기에는 이를 대상으로 전시회를 개최해 거둬들일 수익금은 지역아동센터 등 시설에 기부하기로 했다.

정재근 청소행정과장은 “폐가구 리폼사업은 버려지는 자원을 활용해 고부가가치의 새로운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업사이클’ 사업 중 하나”라며 “주민들이 이번 사업에 참여하면서 재활용에 대한 인식을 긍정적인 방향으로 개선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7-07-27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전여옥 “박근혜에 두 번 속으면 바보다” 작심

전여옥 전 의원이 박근혜 전 대통령 지지자들을 향해 두 번 속으면 안 된다며 장문의 글을 올렸다.전여옥 전 의원은 최근 페이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동화 읽어주는 일일동장 왔네

이성 구로구청장 ‘찾아가는 소통’

구청장은 세계도서관 가이드

관악 학부모 동아리 철학 특강

종로에서 맛보는 궁중요리

20·21일 전통음식축제 열려

송파 새내기 공무원 돌잔치

9급 신규 직원 애로사항 청취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