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성 품은 녹조, 빛으로 감시한다

초분광 센서 장착 항공기 촬영

구로 “中 항일 유적서 우리 역사 배워요”

고교생 12명 3박 4일간 탐방…윤동주 생가·청산리대첩지 등

입력 : 2017-08-08 18:04 | 수정 : 2017-08-08 18:3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구로구 고등학생들이 중국 지린(吉林)성 옌볜(延邊) 조선족자치구 내 항일독립운동 유적지를 방문한다. 9일부터 12일까지 3박 4일간이다.

지린성 조선족자치구 룽징(龍井)에 있는 윤동주 시인 생가의 모습.
구로구 제공

구로구는 “72주년 광복절을 맞아 청소년들의 애국심을 고취시키고 항일 열사들의 뜻을 기리기 위해 중국 항일독립운동 유적지 답사 프로그램을 마련했다”고 8일 밝혔다.



유적지 답사에는 구로 지역 고등학생 12명이 참가한다. 지난 6월 신청 동기, 역사의식, 적극성, 협동심 등을 기준으로 참가자를 선발했다. 참가자에게는 여비, 체재비 등을 지원한다.

참가자들은 조선족자치구 인민정부 방문을 시작으로 윤동주 시인 생가, 독립군 항일 전투지역인 화룡시 청산리대첩지 등을 둘러본다.

이성 구로구청장은 “책으로만 봤던 역사적 현장을 역사 전문가의 해설과 함께 직접 눈으로 보며 느끼는 이번 프로그램은 청소년들이 우리 민족의 긍지를 느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7-08-09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봉구스밥버거 대표 호텔서 여성 3명과 마약

청년창업 신화로 유명한 봉구스밥버거 오세린 대표(32)가 마약 투약 혐의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수원지법 안산지원 형사1부(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사람의 마음을 디자인하다

조은희 구청장의 디자인 행정

성동 도시재생 ‘송아G’서 출발

희망지사업 주민 아지트 개소

도봉 ‘방학생활’ 나눔잔치

23일 빈대떡데이 등 개최

“인생 이모작은 실버 바리스타”

중랑구 21일부터 과정 운영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