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성 품은 녹조, 빛으로 감시한다

초분광 센서 장착 항공기 촬영

아이 낳기 좋은 군포시, 임산·출산 의료비 연중 지원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저소득층 기저귀·조제분유 등 지원

입력 : 2017-08-09 17:42 | 수정 : 2017-08-09 17:4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군포시가 ‘아이 낳기 좋은 도시’를 만들기 위해 위해 취약계층에 대한 임산·출산 의료비를 연중 지원한다고 9일 밝혔다. 고위험 임산부 의료비 , 산모·신생아 건강관리, 저소득층 기저귀·조제분유, 청소년산모 임신·출산의료비 등이 주요 지원대상이다

 고위험 임신질환으로 입원치료를 받은 임산부 1인당 300만원 한도 내에서 비급여 본인부담금의 90%를 지원한다. 기준중위소득 180% 이하 가구를 대상으로 한다.

또 산모와 신생아의 건강관리를 위해 도우미가 가정으로 직접 방문하는 바우처 서비스도 제공한다. 중위소득 80% 이하 출산가정이 대상이다. 임신 만4개월 이상 기간 중 사산·유산했거나 미숙아·선천성 이상아 출산 등으로 입원한 산모와 신생아가 해당된다.

 만2세 미만 영아(0~24개월)의 기저귀와 조제분유 구매 비용도 지원한다. 중위소득 40% 이하 가구를 대상으로 조제분유 구매비용은 모유수유 불가, 복지시설·가정위탁 및 한부모 가정 등의 경우에 한한다.

 의료보호 사각지대에 놓여있는 만18세 이하 청소년 산모의 임신과 출산에 대해 임신 1회당 120만원의 의료비를 지원한다. 신청은 온라인(www.socialservice.or.kr)으로만 가능하며, 카드발급을 통해 서비스를 지원받을 수 있다.

기준 중위소득은 신청일자의 전월 건강보험료 본인부담금을 기준으로 산정된다. 각 사업별 궁금한 사항은 보건행정과(390-8913)로 문의하면 자세히 안내를 받을 수 있다.

 시 보건행정과장은 “인구절벽시대를 바라보는 우리나라 저출산 문제는 심각한 국가적 위기상황”이라며 “저소득층 모자보건사업이 임신·출산·양육 가구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재용 재판’ 김진동 판사는? 유시민 “묘하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에 대한 1심 선고 공판이 오는 8월 25일 열린다.이날 오후 2시 30분 417호 대법정에서 이 부회장 등 삼성…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사람의 마음을 디자인하다

조은희 구청장의 디자인 행정

성동 도시재생 ‘송아G’서 출발

희망지사업 주민 아지트 개소

도봉 ‘방학생활’ 나눔잔치

23일 빈대떡데이 등 개최

“인생 이모작은 실버 바리스타”

중랑구 21일부터 과정 운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