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성 품은 녹조, 빛으로 감시한다

초분광 센서 장착 항공기 촬영

이성희 서울시의원 수유 노후연립 재건축 관련 주민과 대화

입력 : 2017-08-11 09:01 | 수정 : 2017-08-11 09:0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이성희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위원장(자유한국당,강북구 제2선거구)은 8월9일 오후4시 강북문화예술회관 행복실에서 강북구 수유동 동익연립(인수봉로 55길 39-28) 거주민 50여명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

이성희 서울시의회 문화체육관광위원장이 9일 강북문화예술회관에서 수유동 동익연립 거주민 50여명과 건물 노후에 관한 대화를 갖고 있다.

동익연립은 건축된 지 30년이 지나 옥상에 물이 새는 등 매우 노후화된 상태임에도 도시관리계획상 자연경관지구, 최고고도 제한, 1종일반주거지역의 3종 규제를 받고 있어 그동안 지역주민들이 규제완화요청을 지속적으로 요구해던 곳으로, 서울시관계 공무원도 함께 참석하여 재산권행사 제약에 대해 의견을 듣고 해결 방안을 고민하고자 이번 간담회가 이루어졌다.

주민대표로 참석한 강동기 통장은 “건물이 낡고 노화가 심해서 젊은 사람들은 모두 떠나고 어르신들만 살고 있는데 재건축을 하려해도 너무 많은 규제로 건설사조차 외면하는 지역이다”라고 하면서 재건축의 문제 해결을 위하여 서울시가 노력해줄 것을 요청했다.

서울시에서는 동익연립의 재건축과 관련된 사항을 주민들의 눈높이에 맞춰 이해하기 쉽게 설명하였다. 또한 주민들이 오래된 주택에 거주하면서 발생하는 불편한 생활상을 이야기하자 이에 공감을 하면서 주민들의 생활편익 증진을 위해 개선여지가 있는 부분에 대해서 함께 머리를 맞대고 지속적으로 논의하기로 했다.



이성희 위원장은 “재건축 문제는 하루아침에 해결될 수는 없지만 3종규제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주민들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재건축 문제가 해결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봉구스밥버거 대표 호텔서 여성 3명과 마약

청년창업 신화로 유명한 봉구스밥버거 오세린 대표(32)가 마약 투약 혐의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수원지법 안산지원 형사1부(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사람의 마음을 디자인하다

조은희 구청장의 디자인 행정

성동 도시재생 ‘송아G’서 출발

희망지사업 주민 아지트 개소

도봉 ‘방학생활’ 나눔잔치

23일 빈대떡데이 등 개최

“인생 이모작은 실버 바리스타”

중랑구 21일부터 과정 운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