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성 품은 녹조, 빛으로 감시한다

초분광 센서 장착 항공기 촬영

전철수 서울시의원 “장안동 현대아파트 690세대로 재건축 가결”

입력 : 2017-08-11 18:11 | 수정 : 2017-08-11 18:11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시의회 전철수 의원(더불어민주당, 동대문1)은 지난 8월 9일 도시계획위원회 수권소위원회 심의에서 동대문구 장안동 현대아파트 주택재건축 정비계획수립 및 정비구역지정(안)이 수정가결로 통과됨에 따라 장안동 현대아파트 재건축정비사업이 탄력을 받게 되었음을 전했다.

동대문구 장안동 95-1번지 일대 현대아파트는 1984년도에 건립되어 33년 경과된 노후․불량 공동주택이며, 오랜 시간 동안 주거생활의 불편함과 주변 도시 및 주거환경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고 있는 구역이다.

장안동 현대아파트는 한천로와 한천로46길 교차점에 위치하고, 동측에 중랑천과, 서측에 근린공원(배봉산 근린공원)이 위치하고 있는 입지로 정비계획으로 한천로46길의 확폭 및 단지내 건축한계선을 활용한 보행환경을 조성하고, 사회복지시설 설치 및 어린이집 등의 공공기여를 계획했으며, 건축계획(안)은 향후 서울시 건축위원회 심의 등 관련절차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서울시의회 도시계획관리위원회 위원으로써 동대문구의 지역발전과 재건축정비사업 추진에 많은 관심과 노력을 기울여온 전철수 의원은 “그동안 취약한 주거환경에서 재건축정비사업을 염원한 지역주민의 기다림이 만들어낸 값진 결과”라며, “빠른 사업 진행으로 주민들의 불편이 해소되고, 삶의 질이 높아질 수 있다는 점에서 환영한다”고 밝혔다.

또한, 전 의원은 “다른 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낙후된 동대문구가 더욱더 발전할 수 있도록 앞으로도 동대문구 곳곳의 불편 사항들을 하나씩 해결해 나가겠다고”고 말했다.



기존 456세대 장안동 현대아파트는 재건축 정비 이후 690세대의 새로운 단지로 거듭날 전망이다.

온라인뉴스부 iseou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봉구스밥버거 대표 호텔서 여성 3명과 마약

청년창업 신화로 유명한 봉구스밥버거 오세린 대표(32)가 마약 투약 혐의로 집행유예를 선고받았다.수원지법 안산지원 형사1부(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사람의 마음을 디자인하다

조은희 구청장의 디자인 행정

성동 도시재생 ‘송아G’서 출발

희망지사업 주민 아지트 개소

도봉 ‘방학생활’ 나눔잔치

23일 빈대떡데이 등 개최

“인생 이모작은 실버 바리스타”

중랑구 21일부터 과정 운영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