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21억·강경화 35억

文정부 고위공직자 재산 공개, 김상조 18억

실적 부풀려 9억 성과급

감사원 지방공기업 17곳 감사

“민통선에서도 농업용 드론 허용해야”

권익위, 50대 농민 민원 국방부에 권고

영등포구 어르신들은 늘 봄이다

무병장수 사진 찍어 주고… 음악치료로 우울증 날리고

입력 : 2017-08-23 17:54 | 수정 : 2017-08-24 02:18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다음달 서울 영등포구에 거주하는 어르신들의 얼굴에 웃음꽃이 활짝 필 것으로 보인다. 어르신들을 위한 장수사진 촬영과 우울증 예방을 위한 음악치료가 차례로 진행되기 때문이다.

영등포구 관계자는 “어르신들이 여러 사업에 직접 참여하면서 자신의 마음을 돌보고 치유하는 시간을 갖고, 이웃 사랑을 느끼는 시간을 가지면 좋겠다”고 설명했다.

우선 다음달 2일 양평유수지 생태공원 주변에서 개최되는 양평1동 마을장터에서 저소득 어르신 10명을 대상으로 무병장수를 기원하는 장수사진 촬영 행사를 할 예정이다. 지난 3월 처음 시작된 ‘영등포 마을장터’는 지역 주민들이 기획하고 참여하는 소통과 화합의 장이다. 지역 주민들이 사진 촬영 및 미용, 의상 준비 등을 지원한다.

구는 다음달 7일부터 만 65세 이상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우울증 예방과 치료를 위한 ‘늘봄 프로그램’도 운영한다. 매주 목요일 영등포구 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 4주간 진행되며, 노년기 정신건강교육과 음악치료 프로그램을 병행한다. 다음달 5일까지 선착순 20명을 모집할 예정이다.

정신보건사회복지사와 음악치료사가 ▲우울증 척도를 활용한 우울검사 ▲노년기 정신건강에 관련한 특징과 우울증에 대한 교육 ▲그룹 합주, 가창 등을 활용한 음악치료를 통해 어르신들의 우울증 예방을 돕는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다음달 어르신들을 위한 프로그램을 많이 마련했다. 선선한 가을, 마을장터에 오셔서 잊고 있던 이웃 간의 훈훈한 정과 나눔의 기쁨을 느껴 보시길 바란다”며 “우울증 예방교육 및 음악치료 프로그램을 통해 내 마음을 들여다보고 치유하는 소중한 시간도 가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7-08-24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인천 초등생 살인사건’ 검사, 구형 중 울컥한

같은 아파트 단지에 사는 8살 여자 초등학생을 유괴해 살해한 뒤 시신을 잔혹하게 훼손한 일명 ‘인천 초등생 살해 사건’의 담당…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동 경로당, 주민 모두 차차차

‘무한 변신’ 작은복지센터

‘생명지킴이’ 강북

서울 자치구 중 유일 장관 표창

중랑 시장 제수용품 30% 싸다

새달 3일까지 5개 시장 할인 이벤트

예술 입는 이태원 古가구거리

앤티크 거리 간 성장현 용산구청장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