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 부당해고 민원 5.2%→35.9% ‘껑충’

국민신문고 접수 실태 분석

건설사 거짓 진술에 옥살이

누명 벗었지만 … 어느 공무원 악몽의 5개월

지방도 미세먼지와 전쟁

노후경유차 폐차... 통학차량 LPG 전환

전래놀이·생태환경 교육 ‘마을강사’ 키웁니다

동대문구 마을 지역활동가 양성… 초·중학교 강사 활동 기회 제공

입력 : 2017-08-30 22:28 | 수정 : 2017-08-30 23:3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동대문구는 마을교육활동에 관심 있는 주민들을 강사로 양성하는 ‘마을강사 양성과정’을 운영한다고 30일 밝혔다.

서울형혁신교육지구 사업의 하나로 추진되는 마을강사 양성과정은 지역주민을 교육의 장으로 불러들여 주민이 직접 그 마을 아이들을 교육하기 위한 마을단위 지역활동가를 양성하는 내용이다. 지역에서 생태, 놀이, 환경 등 각 분야에 활동하는 전문가들로 인력풀을 구축해 학교와 주민이 함께하는 마을교육공동체를 만드는 것이다.

마을강사 양성과정은 전래놀이와 생태환경 2개 부문으로 강좌를 운영한다. 지난 28일부터 주 2회, 하루에 두 시간씩 총 50시간의 교육을 한다. 과정을 이수한 수료생들은 2018년 초등학교 내 주말놀이학교 놀이강사, 초등·중학교 내 생태환경 교육 강사로 활동한다.

유덕열 동대문구청장은 “이번 교육과정을 통해 양성된 수료생들이 동대문구에서 마을강사로 당당하게 자리매김할 수 있길 바란다”면서 “앞으로도 마을교육공동체를 활성화시킴으로써 아이들이 학교와 마을을 넘나들며 마음껏 즐기고 배울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08-3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허경영, 26살 연하 최사랑과 열애설 “흉측한 일

허경영(68)이 가수 최사랑(42)과의 열애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앞서 한 매체는 두 사람이 26살 나이차를 넘어 3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문화 복지 행정’ 복합타운 탄력

‘면목 세우는’ 면목동 숙원사업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금천 민원서비스 ‘엄지 척’

행안부ㆍ권익위 선정 우수 기관

“4대 자치권 보장 개헌 절실”

이해식 강동구청장 분권 버스킹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