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스토리] ‘投書’… 무고로 덧씌운 누명

진실도 거짓도 사람 잡는 ‘투서’ 의 배신

건설사 거짓 진술에 옥살이

누명 벗었지만 … 어느 공무원 악몽의 5개월

“같은 업종 경력도 인정받기 힘든데…”

시민단체 경력 호봉 인정 놓고 와글와글

우리가 만든 허수아비 어때요

입력 : 2017-09-06 21:18 | 수정 : 2017-09-06 23: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우리가 만든 허수아비 어때요
6일 서울 중구 농업박물관 야외에 마련된 농원에서 미동초등학교 3학년 학생들이 직접 만든 허수아비를 들고 활짝 웃고 있다. 헬멧과 고글로 멋을 낸 허수아비, 태극마크를 가슴에 단 허수아비 등 자투리 천과 각종 소품을 이용해 만든 허수아비들의 모습이 다채롭다.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6일 서울 중구 농업박물관 야외에 마련된 농원에서 미동초등학교 3학년 학생들이 직접 만든 허수아비를 들고 활짝 웃고 있다. 헬멧과 고글로 멋을 낸 허수아비, 태극마크를 가슴에 단 허수아비 등 자투리 천과 각종 소품을 이용해 만든 허수아비들의 모습이 다채롭다.



박윤슬 기자 seul@seoul.co.kr
2017-09-07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외신들 “입이 떡 벌어진다”…‘우상 꺾은 정현

외신들이 옛 세계 랭킹 1위이자 호주오픈을 6차례나 우승한 최다 우승기록 보유자 노바크 조코비치(14위·세르비아)를 정현(58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상복 터진 광진

    서울 광진구는 지난해 중앙정부·서울시 등 대외기관 평가에서 39개 부문을 수상하고 시상금 7억 1900만원을 지원받았…

    ‘세금 지킴이’ 영등포

    서울 영등포구가 내실 있는 계약심사 운영으로 ‘재정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영등포구 관계자는 “지난해 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