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00시간 수업 대장정…24시간이 모자라

국가공무원 인재개발원의 하루

“관치”vs“공익” 충남 관사 존폐 논란

활용법 두고 당선자·의회 충돌…관리비·청원경찰 경호도 논란

진로 상담부터 예술 체험까지… 서초 교육센터 4곳 새 ‘핫플’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초구가 직접 운영하는 교육지원센터가 운영 6개월 만에 월평균 2500명 이상이 몰리는 핫플레이스로 떠오르고 있다.

7일 서초구에 따르면 구는 올 들어 중1 자유학기제 전면 시행에 맞춰 지난 3월 방배·양재내곡·반포잠원·서초교육지원센터 등 4곳에 분야별 교육지원센터를 개원했다.

우선 방배교육지원센터는 진로 상담과 입시 컨설팅을 지원한다. 진로 문제로 고민하는 학부모와 자신의 적성에 맞는 진로를 찾고 싶은 학생들을 위해 1대1 맞춤형 상담을 한다. 양재내곡교육지원센터는 다양한 직업 체험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병원, 외교원, 방송사 등과 연계한 직업 체험 프로그램 외에도 3차원(3D), 사물인터넷(IoT), 가상현실(VR) 등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맞춰 미래직업군을 탐색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갖추고 있다.

반포잠원교육지원센터와 서초교육지원센터는 각각 창의성을 키우는 예술 체험 프로그램과 인성 함양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예술 체험 프로그램은 뮤지컬, 연극, 영화 제작 등 학교에서 접하기 쉽지 않은 프로그램들을 운영해 인기다.

서초구는 오는 12일부터 서초교육지원센터에서 ‘학부모 프리미엄 특강’을 총 12회(화·목 오전 10시~낮 12시)에 걸쳐 진행한다. 음악, 문학, 인성, 철학, 진로 등 다양한 분야별 전문가 12명의 강의가 릴레이로 펼쳐진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09-0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희 ‘충격과 공포’의 갑질 영상 또…“잡아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아내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69)로 추정되는 인물의 폭행 영상이 추가로 공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밤에 떠나는 성북동 문화 산책

22~23일 이틀간 문화재 야행

외부 전문가 ‘용산 사각’ 구한다

‘제2의 붕괴’ 방지 나선 용산

‘아이디어 뱅크’ 운영하는 광진

“지하철 2호선 지하화 구체화”

광진 ‘찾아가는 훈련사’ 호평

우리 멍멍이가 달라졌어요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