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커버스토리] ‘投書’… 무고로 덧씌운 누명

진실도 거짓도 사람 잡는 ‘투서’ 의 배신

건설사 거짓 진술에 옥살이

누명 벗었지만 … 어느 공무원 악몽의 5개월

“같은 업종 경력도 인정받기 힘든데…”

시민단체 경력 호봉 인정 놓고 와글와글

[그 시절 공직 한 컷] 웨~~~엥… 사재기 꿈도 못 꿔요, 전시대비 배급 훈련

입력 : 2017-09-10 17:18 | 수정 : 2017-09-10 17:4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986년 7월 17일 서울 중구 장충동 일대에서 전시에 대비한 양곡과 생필품 배급 훈련이 열렸다. 이 훈련은 을지훈련의 국민행동요령에 따라 식량·연료 등 생활필수품의 사재기를 하지 않고 배급제 실시에 적극 협조하는 방향으로 진행됐다.

올해 을지훈련도 지난달 21~24일 이뤄졌는데 북한의 도발에 대비해 국민·정부·군이 함께 참여했다. 이번에는 북한의 장사정포 공격 대비 대피훈련을 했지만 지난 3일 북한이 6차 핵실험을 하면서 앞으로는 핵공격에 대비한 훈련이 이뤄져야 할 전망이다.

서울사진아카이브 제공
2017-09-11 3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외신들 “입이 떡 벌어진다”…‘우상 꺾은 정현

외신들이 옛 세계 랭킹 1위이자 호주오픈을 6차례나 우승한 최다 우승기록 보유자 노바크 조코비치(14위·세르비아)를 정현(58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