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징계? 해봐라” vs “사표 안내면 해임 수순”

감사원 채용비리 적발에… 버티는 기관장

장관의 그림자 책사 문고리 권력 경계령

23년차 보좌관이 말하는 장관 보좌관의 세계

공무원연금… 2033년 이후 퇴직자 ‘낭패’?

연금지급률 하향조정… 노후 대비책은

달려요 넥타이 부대

구로 ‘G밸리 마라톤’ 넥타이만 있으면 성별·국적 상관 없죠

입력 : 2017-09-12 17:54 | 수정 : 2017-09-13 02:2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구로구 직장인과 주민들이 9월 가을 바람을 가른다. 목 깃이 빳빳한 흰 셔츠와 어두운 정장 바지를 입은 직장인도 마라톤 복장을 한 주민들도 넥타이를 하고 구로디지털단지 일대 5㎞ 코스를 달린다. 곳곳에 넥타이를 머리에 맨 우스꽝스러운 모습들이 웃음을 자아낸다. 그동안 쌓인 스트레스가 날아갈 것만 같다. 이는 구로구만의 이색 행사인 ‘G밸리 넥타이 마라톤 대회’다.

제15회 G밸리 넥타이 마라톤 대회가 오는 22일 개최된다. 이 대회는 공단에서 첨단 산업의 메카로 발전한 구로디지털단지를 알리기 위해 2003년부터 매년 개최하고 있다. 서울상공회의소 구로구상공회가 주최를 맡고 구로구와 한국산업단지공단이 행정 지원을 맡는다.



올해 주제는 ‘푸른 미래, 4차 산업혁명 혁신의 발걸음을 힘차게!’다. 공공 와이파이존 조성, 사물인터넷을 기반으로 한 스마트도시 추진 등을 통해 대한민국 대표 디지털도시로 우뚝 선 구로구가 4차 산업혁명을 선도한다는 비전을 담았다.

행사는 오전 10시 구로3동 디지털단지 내 마리오타워 광장에서 시작된다. 마라톤 코스는 마리오타워에서 출발해 남구로역, 구로구청사거리, 대림역 등을 지나 에이스트윈타워까지 이어진다. 참여를 원하는 이는 20일까지 인터넷이나 팩스로 신청하거나 구로구청 지역경제과로 방문하면 된다. 참가비는 무료이며 넥타이를 꼭 지참해야 한다.

이성 구로구청장은 “첨단산업, 정보기술(IT)로 상징되는 구로디지털단지의 발전과 화합을 위해 대회 준비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나이, 성별, 국적에 관계없이 함께 즐길 수 있는 넥타이 마라톤 대회에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7-09-13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성인사이트에 내 방이 나온다...속옷 차림 그대

“비밀번호 바꾸고 로그기록 확인”가정집 등에 설치된 IP카메라를 해킹해 사생활을 들여다보는가 하면 은밀한 장면이 담긴 엿보…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동대문 “퇴폐찻집 끝장 철퇴”

유덕열 구청장 피켓 들고 거리로

강남 “화합의 선물, 빗물펌프”

신연희 구청장, 대치1펌프장 점검

그림책 읽으니 인권이 들린다

양천구 전 직원 인권·청렴 교육

도봉의 우·문·학·답

이동진 구청장 학교 찾는 까닭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