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탁금지법 1년 “직무 부탁 줄었다” 65%

임동균 서울시립대 교수 설문조사

간·신장 독성 유발 세균 2종 한강서 발견

국립생물자원관 피렌 분해 유전체 해독

바로크에 빠진 춘천의 가을밤

23일부터 춘천국제古음악축제

성남문화재단 대표이사에 박명숙 경희대 무용학부 명예교수 내정

입력 : 2017-09-13 18:09 | 수정 : 2017-09-13 18:0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성남문화재단 제5대 대표이사에 박명숙(67·여) 경희대 무용학부 명예교수가 내정됐다.

성남문화재단은 지난 8일 이사회(이사장 이재명 성남시장)를 열어 작년 11월 30일 자로 임기가 만료된 정은숙 대표이사의 후임으로 박 명예교수를 내정했다고 13일 밝혔다.

박 내정자는 이화여대 및 동 대학원을 나와 2015년까지 34년간 경희대 무용학부 교수로 재직했다. 1978년 현대무용단인 ‘박명숙 댄스씨어터’를 창단해 현재까지 200편이 넘는 레퍼토리를 소개하며 무용 전도사 역할을 해왔다.

40여 년 간의 창작 및 교육 활동으로 지난해 대한민국예술원 회원으로 선임된 박 내정자는 한국 1세대 무용수이자 안무가, 예술감독, 예술행정가로서 예술계에서 새로운 길을 만들어왔다. 이러한 공로로 옥조근정훈장(2015), 제58회 대한민국예술원상(2013) 등을 수상했다.

2009년 성남국제무용제 상임위원으로 성남과 인연을 맺은 박 내정자는 14일부터 열릴 제232회 시의회 임시회의 임명동의를 거치면 2년 임기의 성남문화재단 5대 대표이사에 오른다.

성남문화재단은 지난해 임기 만료를 앞두고 정은숙 전 대표에 대한 연임동의안을 시의회에 수차례 상정했으나 여야 이견으로 번번이 부결돼 그동안 대표이사 공백 상태였다.

신동원 기자 asadal@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파국으로 끝난 우정, 청주 20대女 나체 살인 전

지난 19일 충북 청주에서 발생한 20대 여자 알몸 살인사건을 수사 중인 청주 흥덕경찰서는 검거된 A(32)씨가 자신을 험담한다는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동 경로당, 주민 모두 차차차

‘무한 변신’ 작은복지센터

‘생명지킴이’ 강북

서울 자치구 중 유일 장관 표창

중랑 시장 제수용품 30% 싸다

새달 3일까지 5개 시장 할인 이벤트

맥주도 마시고 육의전도 보고

오늘부터 종로청계특구서 축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