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납 담합 3년 방치…공정위 ‘고무줄 고발’

감사원, 위법·부당 15건 적발

“최저임금 인상, 성별 임금격차 완화 기여”

정현백 여가장관, 여성근로자 삶의질 향상 평가

‘가다서다 ’ 경기북부 도로 4월에 뻥 뚫린다

파주 설마~구읍 등 건설중인 5곳중 2곳 개통

김포 운양고교에 첫 교육협동조합 학교가게 ‘운수대통’ 문열었다

지역교육센터로서 민주시민 교육과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 기대

입력 : 2017-09-21 11:13 | 수정 : 2017-09-21 12:0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김포 운양고등학교에 지역 최초로 마을교육공동체 사회적 협동조합이 운영된다

김포 운양고는 공동체 사회적 협동조합으로 학교가게 겸 북카페 ‘운수대통’이 지난 19일 개소식을 갖고 정식 운영에 들어간다고 21일 밝혔다.

운양고 협동조합은 마을교육 공동체로 지역주민들과 함께 커뮤니케이션을 갖고 민주시민 교육과 학생 건강 증진을 위해 활동한다. 도교육청 마을교육기획단으로부터 7000만원을 지원받아 30평규모의 학교가게와 북카페가 마련됐다. 북카페는 지역교육센터로 아이들끼리 어우러져 관계형성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뿐만 아니라 시흥 신길고가 작은 빵가게 등과 연계해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는 것처럼 운양고도 연계상품을 벤치마킹한다는 계획이다.


변우복 운양고등학교 교장이 학교가게 겸 북카페‘운수대통’개소식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운양고등학교 제공

유효실 담당교사는 “협동조합 ‘운수대통’이 앞으로 지속적으로 운영되길 바라며 이웃 시민들이 적극 참여해 지역사회에 자리잡기를 희망한다”고 말했다.

이어 김정덕 교육장은 “김포에서 처음으로 시작된 우리학교의 ‘운수대통’처럼 더 많은 학교들이 교육협동조합에 참여했으면 좋겠다”고 축하했다. 또 변우복 운양고 교장은 “교육협동조합을 운영하면서 학생들이 주도적으로 사회적 경제의 의미를 깨닫고 실천하한다면 협동과 협력의 방법을 체득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 학교 재학생인 허강현 학생이사는 “우리학교는 무엇보다 학생주도적으로 학교 생활을 하고 개방적인 교육협동조합을 운영하고 있어 벌써부터 예비 사회인의 자신감이 생기는 듯하다”고 기뻐했다.

개방형 교육협동조합은 현재 경기도내 20개 학교에서 운영 중이다.

이명선 기자 mslee@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북한 선수 22명 평창 온다…국가연주는 ‘아리랑

북한 선수 22명이 다음달 9일부터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다. 올림픽 사상 최초로 결성된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