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길 넓힌 지방공항 지역경제 부활 ‘날갯짓’

애물단지서 ‘관광객 유치’ 효자로

[단독] 3급보다 월 265만원 더 받는 4급

공공기관, 직급별 임금 역전에 골치

“국민연금 수급 연령 68세 연장 고려 안해”

박능후 복지장관 “국민 노후소득 안정 중요”

외교관 후보자 내일 최종 발표…법원 행시 1차 107명 합격자 발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 외교관 후보자 내일 최종 발표

인사혁신처는 26일 외교관 후보자 최종합격자를 발표한다. 올해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에는 1159명이 응시해 25.8대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이들은 지난 3월 1차 시험인 공직적격성평가(PSAT)와 헌법 과목을 치렀고, 290명이 1차 관문을 통과했다. 이어 지난 5월 11일부터 이틀간 치러진 2차 시험에는 289명이 응시했다. 2차 시험 합격자의 평균 연령은 지난해(26.4세)와 비슷한 26.5세로 나타났다. 24~27세가 59.6%(34명)로 가장 많았고, 28~32세 26.3%(15명), 20~23세 12.3%(7명), 33세 이상은 1.8%(1명) 순이었다. 2차 시험까지 합격한 응시생들은 일반외교 47명, 지역외교 10명이다. 올해 외교관 후보자 선발 예정 인원은 45명이다.

# 법원 행시 1차 107명 합격자 발표

법원행정처는 올해 법원 행정고등고시 1차 시험 합격자 107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직렬별로 법원사무직은 84명, 등기사무직은 23명이다. 이번 시험의 합격선은 법원사무직 87.5점(지난해 88.3점), 등기사무직 85.0점(지난해 88.3점)으로 지난해보다 떨어졌다. 올해 법원행시에 응시한 수험생은 모두 1843명으로 지난해(2446명)에 비해 603명 줄었다. 법원행시는 2005년 13명 선발에 7585명이 지원해 역대 최고 경쟁률인 583.5대1을 기록한 이후 지속적으로 지원자 수가 줄어드는 추세다. 2차 시험은 10월 27~28일 진행되며 11월 28일 합격자를 발표한다. 12월 8일 마지막 관문인 3차 면접을 거쳐 최종합격자는 같은 달 15일 확정된다. 올해 선발 예정 인원은 법원사무직 8명, 등기사무직 2명이다.
2017-09-25 3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퍼블릭IN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