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교관후보자 43명 최종합격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인사혁신처가 25일 올해 외교관후보자 선발시험 최종합격자 43명의 명단을 사이버국가고시센터에 발표했다.

올해 외교관후보자 선발시험은 1159명이 응시해 1차(공직적격성평가, 선택형), 2차(전공평가, 논문형), 3차(면접) 시험을 거쳐 43명이 최종합격했다. 제1차 시험에선 290명이 뽑혔고 제2차 시험에선 57명이 합격했다. 최종 경쟁률은 27대1이었다. 분야별 합격자로 보면 일반외교 36명, 지역외교 7명이다. 인사처는 중동 2명, 아프리카 2명, 중남미 2명, 러시아 1명 등 지역을 세분해 선발하고 있다.

합격자 평균 연령은 지난해(26.3세)와 비슷한 26.1세였다. 24~27세가 60.5%(26명)로 가장 많았고 28~32세 20.9%(9명), 20~23세 16.3%(7명), 33세 이상은 2.3%(1명) 순이었다. 최연소 합격자는 21세(여·일반외교)였다.

최종 합격자는 외교관 후보자 신분으로 국립외교원에 입교해 정규과정(1년)을 이수하게 된다.

이성원 기자 lsw1469@seoul.co.kr
2017-09-26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서울서 환영받을 만큼 일 많이 못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방북에 동행했던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내가 아직…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체육관에도 스마트 전광판…첨단기술 만난 영등포 행정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행정서비스 분야에 사물인터넷 도입·확대

경기 광주시장과 ‘맛있는 소통’

28일 시청 잔디광장서 ‘자연채 행복밥상 문화축제’… 식사·요리경연·공연 등 행사 풍성

강동 고교생 서울 첫 무상교복 입는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민선7기 공약 \'중고교 무상교복지원\' 방안, 구의회 의결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