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들이 가고 싶은 강소기업 ‘1106곳’

고용부, 기업 선정 정보 제공

7급 민간경력 합격 43% 식약처·농진청行

최종합격 122명... 여성 44%

겨울만 되면 무인도…독도 서도는 외롭다

넉달간 여객선 끊겨... 김성도씨 부부도 철수

“한국은 풍진 퇴치 국가” 세계보건기구 인증 받아

바이러스 전파 36개월 이상 차단

입력 : 2017-10-11 22:50 | 수정 : 2017-10-12 00:5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질병관리본부는 우리나라가 서태평양 지역에서 최초로 세계보건기구(WHO)의 ‘풍진 퇴치 국가’ 인증을 받았다고 11일 밝혔다. 풍진 퇴치 인증은 토착화된 풍진 바이러스 전파를 36개월 이상 차단한 데 따른 것이다.


WHO 서태평양지역사무소(WPRO)는 지난달 중국 베이징에서 열린 제6차 지역 홍역·풍진 퇴치인증 위원회에서 회원국의 홍역 및 풍진 관리 수준을 평가하고 이달 9일 한국과 뉴질랜드가 풍진을 퇴치했다는 판정을 내렸다. 앞서 우리나라는 2014년 홍역 퇴치 인증도 받은 바 있다.

풍진은 급성 바이러스성 감염 질환으로 어린이는 감염 증상이 경미하지만 임신부는 임신 첫 3개월 이내에 감염될 경우 선천성 기형아를 출산할 위험이 높아지고 유산이나 사산 가능성도 커진다. 풍진 바이러스는 주로 감염자가 기침하거나 말할 때 튀어나오는 작은 비말(침)에 의해 전파된다.

정현용 기자 junghy77@seoul.co.kr
2017-10-12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대 목동병원에 네티즌들 “엄마 가슴 찢어져”

신생아 4명이 1시간30분 간격으로 연쇄적으로 사망한 이대 목동병원에 대해 네티즌들의 반응이 차갑다. 숨진 아이들에 대해서는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인왕산 소풍길 열렸네

서대문 무악재 하늘다리 개통

조은희 구청장 직원들에 큰절

청렴도 꼴찌→1위…“최고 직원들”

재난 안전지킴이 된 송파

안전문화대상 대통령상 수상

어린이들 존중하는 ‘해피 강서 ’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인증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