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량 통제’ 대기 오염물질 최대 44% 줄인다

신촌역·인근 유플렉스 광장 비교

민간서 키운 전문성…공직엔 새바람, 현장엔 시너지

21일 필기시험 앞둔 국가공무원 5·7급 민간경력자 채용

車번호판 발급 수수료 시·도 최대 8.7배 차

지자체 내년 4월까지 공개하기로

강서 미라클메디 ‘우수 특구’

서울 11개 특구 중 최초로 선정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강서구가 중소벤처기업부 주관 2017년도 지역 특구 운영 성과 평가에서 우수 특구로 선정돼 장관 표창과 포상금 3500만원을 받는다. 강서구는 “전국 자치단체 140여곳의 지역 특구 170여곳을 대상으로 한 평가에서 ‘강서 미라클메디 특구’가 13개 우수특구에 포함됐다”며 “2004년 특구 제도 도입 이후 서울시 11개 특구 중 최초로 우수 특구로 선정되는 영광을 안았다”고 12일 밝혔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이 서울시 최초로 우수 특구로 선정된 ‘강서 미라클메디 특구’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
강서구 제공

강서 미라클메디 특구는 내국인을 대상으로 한 대부분의 특구와 달리 외국인 환자를 주 고객층으로 특화해 차별화를 시도하고 지역 일자리 창출에도 크게 기여한 점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의료·유치·쇼핑·숙박·외식 등 민간 5개 분과 72개 기관으로 구성된 강서 미라클메디 특구협의회 등 외부 민간 조직들과 함께 특화 사업을 추진한 점도 호평을 받았다.



강서 미라클메디 특구는 2015년 지정됐다. 지난해 현재 척추·관절·불임 분야 외국인 환자 1740명을 유치했으며, 일자리 창출 158명, 진료수입(수출액) 60억원 등의 성과를 거뒀다.

노현송 강서구청장은 “의료관광산업은 고부가가치산업”이라며 “의료관광 인프라의 질적·양적 성장을 토대로 명품 국제 의료관광 허브도시로 도약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7-10-13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프랑스 우승상금 431억원…한국도 91억원 챙겨

준우승 크로아티아 317억원각국 축구협회가 상금 배분20년 만에 월드컵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린 프랑스가 넉넉한 상금까지 챙겨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북 축구장서 물에 쿨~

구민운동장에 어린이 수영장

청량리 동북권 중심 된다

동대문, 서울시와 경전철 투자 협약

구민 아이디어 착! 정책이 척!

‘영등포 1번가’ 연 채현일 구청장

이국종 교수가 들려주는 ‘골든타임’

12일 강서 주민강좌 초청 강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