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 부당해고 민원 5.2%→35.9% ‘껑충’

국민신문고 접수 실태 분석

건설사 거짓 진술에 옥살이

누명 벗었지만 … 어느 공무원 악몽의 5개월

지방도 미세먼지와 전쟁

노후경유차 폐차... 통학차량 LPG 전환

[생각나눔] “독도경관 해친다” 허락되지 않는 순직경찰 위령비

위령과 자연보호 사이

입력 : 2017-10-18 23:16 | 수정 : 2017-10-19 11:0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찰의 날(10월 21일)이 임박한 가운데 경찰과 문화재 당국 간에 독도를 지키다 순직한 경찰관의 현지 위령비 설치를 둘러싼 이견이 8년째 해소되지 않고 있다.
독도 동도 국기게양대 인근에 독도에서 순직한 경찰 6명의 위령비가 세워져 있다.
경북경찰청 제공

경찰은 순직 독도경비대원의 영령을 기리기 위한 위령비의 추가 건립이 반드시 필요하다는 반면 위령비 설치 허가권을 가진 문화재청은 천연기념물 제336호인 독도 환경 및 생태계 보호를 위해 불가하다는 입장이다.

●산화한 경찰 7명… 위령비는 6위

18일 독도경비대를 관할하는 경북지방경찰청에 따르면 독도 현지에는 독도를 지키다 산화한 경찰관과 의무경찰 7명 가운데 1954년 독도 경비임무 중 순직한 허학도(당시 21세) 경사 등 6명의 영령을 기리기 위한 위령비 6위(位)가 세워져 있다.

하지만 2009년 순직한 이상기(30) 경위의 위령비는 지금까지 세우지 못했다. 이 경위가 사망한 해 10월 위령비 건립을 위해 문화재청에 국가지정문화재 현상변경 허가를 신청했으나 문화재위원회 심의에서 부결됐다.
독도 전경.
연합뉴스

●“추가 설치 안돼” “통합 수용 곤란”

당시 문화재청 문화재위원들은 국가문화재인 독도의 자연경관 훼손 등을 막기 위해 더이상의 위령비 설치는 안 된다는 결론을 내렸다. 나아가 기존 6위의 위령비도 모두 철거한 뒤 현충비와 같은 하나의 위령비로 통합 정비해 줄 것을 경북경찰청에 권고했다.

하지만 경찰은 이후에도 통합 위령비 권고를 수용하지 않으면서 수차례 이 경위의 위령비 건립을 시도했고, 그 뜻이 관철되지 않자 지난달엔 기존 위령비 옆에 이 경위의 순직 내용 등을 기재한 안내판을 설치했다.

경북경찰청 관계자는 “독도를 지키다 숭고한 희생을 한 이 경위의 위령비는 이전 순직 경찰들과의 형평성 문제도 있는 만큼 지금이라도 세워졌으면 좋겠다”면서 “앞으로 순직자가 급증할 가능성도 적은 만큼 문화재청이 우려하는 독도 위령비 난립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반면 문화재청 관계자는 “독도에 경찰 위령비 추가 설치를 계속 허용하다가는 자칫 독도 전체가 위령비의 무덤이 될 수도 있다”면서 “경북경찰청이 하루빨리 기존 위령비들을 하나로 통합했으면 한다”고 말했다.

안동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2017-10-19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허경영, 26살 연하 최사랑과 열애설 “흉측한 일

허경영(68)이 가수 최사랑(42)과의 열애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앞서 한 매체는 두 사람이 26살 나이차를 넘어 3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문화 복지 행정’ 복합타운 탄력

‘면목 세우는’ 면목동 숙원사업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금천 민원서비스 ‘엄지 척’

행안부ㆍ권익위 선정 우수 기관

“4대 자치권 보장 개헌 절실”

이해식 강동구청장 분권 버스킹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