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5% 그린벨트 도시를 자족도시로… 의왕, 대한민국 도시대상 대통령상

백운밸리 등 도시개발 추진… ‘범죄예방 디자인’ 화장실 호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의왕시는 국토교통부 주최 2017년 ‘대한민국 도시대상’ 종합평가에서 대통령상을 수상했다고 18일 밝혔다.
김성제 의왕시장

도시대상은 229개 시·군·구를 대상으로 도시의 지속 가능성과 생활인프라 수준을 평가하기 위해 제정됐다. 대한국토도시계획학회와 국토연구원 등 각 분야 전문가로 구성된 평가단이 도시사회, 도시경제, 도시환경, 지원체계 4개 부문과 74개 평가지표를 평가해 17개 우수 지자체를 선정했다.



이번 평가에서 의왕시는 시 전체 면적의 84.6%가 개발제한구역으로 열악한 환경에도 불구하고 왕송호수 레일바이크 수도권 관광명소 육성, 백운밸리·장안지구 도시개발사업 추진 등 자족도시 기반을 마련해 높은 평가를 받았다. 또 택지개발, 재개발 사업 등의 추진 과정에서 종합적 장래 인구 추계를 고려하고 의왕 테크노파크 조성 및 통합부채관리를 통해 재무 건전성도 확보했다.

이외에도 범죄예방환경설계(CPTED) 디자인을 적용한 공중화장실 환경개선사업, 여성 안전을 위한 공원·등산로 지원 근무, 주민 참여형 ‘온마을 만들기 사업’ 등 시민의 삶과 도시경쟁력 향상을 위해 노력한 점도 인정을 받았다.

의왕시는 이번 도시대상 대통령상을 수상해 국토부의 재정 지원 대상 사업 선정 시 가점을 부여받게 됐다. 내년 10월 국토교통부 주관으로 열리는 ‘제12회 도시의 날’ 행사를 개최하게 된다.

김성제 의왕시장은 “이번 수상은 16만 의왕시민과 700여 공직자들이 함께 이뤄낸 성과”라며 “교육, 복지, 문화, 환경 등 시정 모든 분야에 지속 가능한 인프라를 구축해 의왕시를 수도권 제일의 명품도시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2017-10-19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안희정 사건에 “성관계 후 와인바 갔다

판사 출신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은 안희정 전 충남지사의 성폭력 혐의에 대해 1심 재판부가 무죄를 선고한 것과 관련해 “위력…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