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가 블로그] “장관님 떠나려나”… 전전긍긍 행안부

김부겸 장관 전대출마설에 술렁…지방분권 동력 잃을까 걱정도

진료한 척 서류위조 요양급여 꿀꺽…22억 거짓 청구 34곳

복지부·건평원 홈피에 게재…부당이익금 환수·업무 정지

국내유일 국립소방박물관 유치 “광명시 전국 소방역사의

광명동 부지에 전시관·첨단 시민안전체험관·정보관 갖춰 2021년 완공 예정

전주교도소 이전 본격 추진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전주교도소의 이전사업이 추진 15년 만에 본궤도에 오르게 됐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30일 “법무부가 지난 12일 전주교도소 이전사업 추진을 위한 도시관리계획 결정안 입안 제안서류를 시로 보내옴에 따라 전주교도소 이전사업 추진을 위한 첫 행정 절차에 돌입했다”고 밝혔다.

이 사업은 2002년 전주시가 법무부에 교도소 이전을 건의한 이후 15년 만에 결실을 이루게 됐다. 앞서 법무부는 2015년 11월부터 전주교도소 이전사업 기본조사 설계 용역을 추진했다. 전주교도소 이전사업에는 1500억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이전 부지는 현 교도소 동쪽 뒤편인 평화2동 작지마을 일대다. 이전사업 추진을 위한 내년도 국비 13억원이 정부예산안에 반영된 상태다.

시는 올 연말까지 도시관리계획 결정(안)에 대한 주민 공람 공고와 주민설명회 등을 통해 의견을 수렴한 뒤 시 도시계획위원회 심의 절차를 거쳐 올 연말까지 행정 절차를 마무리할 계획이다. 이어 내년부터 기본설계 용역과 실시설계 등을 한 뒤 2019년에 토지보상 절차에 들어갈 예정이다. 늦어도 2020년 초에는 착공해 2021년 말까지 이전사업을 끝낼 방침이다.

시는 전주 남부권 발전을 막아온 교도소의 이전으로 이 일대 정비와 함께 전주시의 균형발전이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1972년 도시 외곽인 현 평화동 부지에 건립된 전주교도소는 도시개발이 확대되면서 이전 필요성이 꾸준히 제기돼 왔다.

전주 임송학 기자 shl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계엄령 문건’ 화살 윗선 향하자…“몸통은 나

조현천 전 기무사령관이 촛불 계엄령 문건 작성을 지시한 사람은 본인이라고 말했다는 주장이 제기됐다.MBC는 16일 기무사 계엄령…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강북 축구장서 물에 쿨~

구민운동장에 어린이 수영장

청량리 동북권 중심 된다

동대문, 서울시와 경전철 투자 협약

구민 아이디어 착! 정책이 척!

‘영등포 1번가’ 연 채현일 구청장

이국종 교수가 들려주는 ‘골든타임’

12일 강서 주민강좌 초청 강연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