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 백운호수에 명품 아웃렛 갖춘 쇼핑몰 첫 삽

10만㎡에 영화관·카페 등 조성…2019년엔 4000가구 주거단지

입력 : 2017-10-31 23:00 | 수정 : 2017-10-31 23:45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수도권 서남부 쇼핑타운 기대

경기 의왕시가 백운밸리에 대규모 쇼핑타운을 조성한다. 시는 백운밸리 도시개발 핵심 기반사업으로 31일 롯데 의왕백운쇼핑몰 기공식을 갖고 본격적인 공사에 들어갔다. 이날 행사에는 김성제 의왕시장과 기길운 시의회 의장, 강희태 롯데쇼핑 대표이사 등 관계자와 시민 등 2000여명이 참석했다.

김성제(가운데) 의왕시장 등 관계자들이 31일 백운밸리에서 열린 롯데 의왕백운쇼핑몰 기공식에서 발파 버튼을 누르고 있다.
의왕시 제공


롯데 의왕백운쇼핑몰 조감도.
의왕시 제공

의왕백운쇼핑몰은 호숫가 10만여㎡ 부지에 지하 2층, 지상 5층 규모로 지어지며 프리미엄아웃렛과 쇼핑몰, 영화관, 슈퍼마켓, 키즈카페 등 다양한 시설이 들어선다. 여러 유명 브랜드도 입점하며, 호수를 조망할 수 있는 휴게공간도 마련된다.



주변 백운호수와 백운·바라산의 아름다운 자연경관이 어우러진 종합 쇼핑타운으로 주목을 받을 것으로 전망된다. 백운밸리에 공통주택과 단독주택 등 4000여 가구가 입주하는 2019년 상반기에 맞춰 준공 예정이다. 완공되면 수도권 서남부 지역을 대표하는 쇼핑타운으로 자리매김할 전망이다. 과천~봉담 고속화도로와 서울외곽순환도로가 옆에 있어 강남까지 20분대 진입이 가능하고, 주변 도시와 곧바로 연결돼 교통도 편리하다.

한편 백운밸리 도시개발은 1조 6000억원이 들어가는 대규모 사업으로 지난해 5월 착공했다. 백운호수 인근(학의동 560) 95만 4979㎡ 부지에 대규모 주거단지와 복합쇼핑몰 등 주거·지식·문화·상업·의료시설을 조성한다. 김 시장은 기공식에서 “의왕백운쇼핑몰은 백운밸리사업의 핵심 도시기반 구축사업으로 지역 일자리 창출과 시 브랜드 가치 상승, 지역 상권 활성화 등 다양한 효과를 촉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2017-11-01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세월호 청문회 위증 조여옥 처벌” 20만명 청

2016년 말 진행된 ‘최순실 게이트’ 국정조사특별위원회 청문회에 증인으로 출석해 위증했다는 의혹을 받는 간호장교 조여옥 대…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은평 ‘북한산 韓문화벨트’ 연다

삼각산미술관 등 3곳 26일 개관

조선의복서 藝를 만나다

선잠박물관 개관한 성북

휠체어 타고…눈 가리고…

장애인 체험 나선 종로구청장

“종로는 지붕 없는 박물관”

김 구청장 “문화재 보존, 주민의 힘”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