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랙리스트 있나” 환경부 인사 시끌

본청 3급이 유역청 4급으로 이례적 이동

챗봇 등 접목…전자정부 더 똑똑해진다

‘2018 지능형 정부’ 유망 기술

반나절 생활권 강릉…경제 호황도 KTX급

경강선 개통 한달 34만명 방문

홀몸노인 ‘마지막 인생’ 그려주는 종로

전국 지자체 첫 웰다잉법 교육

입력 : 2017-11-02 18:00 | 수정 : 2017-11-02 18:0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종로구는 한 달여간 구청 내 종로가족관에서 지역 내 홀몸 어르신을 대상으로 ‘인생의 아름다운 마무리’ 교육을 전국 지자체 최초로 실시한다고 2일 밝혔다.


교육은 웰다잉법(연명의료결정법) 시범 시행에 따라 죽음을 미리 준비하는 과정을 통해 존엄하게 생을 마칠 수 있도록 돕기 위해 마련했다. 웰다잉법이란 임종 과정의 환자가 미리 자신의 연명치료 여부를 결정할 수 있는 권리를 보장한 것이다. 내년 1월 15일까지 시범 기간을 거친 후 내년 2월부터 담당 의사와 해당 분야 전문의 1명으로부터 임종 과정에 있다는 판단을 받으면 심폐소생술, 혈액투석, 항암제, 인공호흡기 착용 등의 연명의료를 받지 않거나 중단 여부를 결정할 수 있다

첫 교육 대상은 종로구가 저소득층 여성 홀몸 어르신의 심신안정을 목표로 진행했던 ‘반가운 몸짓’ 사업 참여자 30명이다. 죽음의 의미와 삶의 추억을 돌아보면서 죽기 전에 하고 싶은 리스트를 작성하는 등 죽음에 대해 새롭게 인식할 기회를 제공할 것이란 설명이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교육은 죽음 역시 삶의 일부라는 것을 인식하고 자신의 마지막 모습을 기획하는 과정을 경험하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7-11-03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평화올림픽’ 실검 1위 문재인 대통령 생일선

‘평화올림픽’이 포털사이트 네이버와 다음에 실시간 검색어 1위로 올랐다. 이는 문재인 대통령 지지자들이 문 대통령의 생일인…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을지로 물류 클러스터 구축”

최창식 서울 중구청장 신년 인터뷰

15개동 누빈 Mr.구로

이성 구청장의 민생탐방

금천 민원서비스 ‘엄지 척’

행안부ㆍ권익위 선정 우수 기관

“4대 자치권 보장 개헌 절실”

이해식 강동구청장 분권 버스킹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