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은 평범해도 특별해” 도봉, 4일 청년축제 연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도봉구는 4일 창동 문화의 거리에서 ‘넌 스페셜 제1회 도봉청년축제’를 개최한다고 2일 밝혔다.


이번 축제에서는 ‘평범해도 괜찮아! 넌, 특별하니깐’이라는 주제로 청년들을 위로한다. 도봉구 관계자는 “사회가 인정하는 삶이 아닌, 조금은 자기다운 삶을 살아도 괜찮다는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게 축제의 취지”라고 설명했다.

방송인 박나래, 여행 정보 소개 페이지이자 여행 관련 제품 판매 업체인 ‘여행에 미치다’를 운영하는 조준기 대표의 토크콘서트가 열린다. 청년아티스트와 장미꽃버스킹 청년기획단의 어쿠스틱 공연, 타로카페, 이미지메이킹, 캘리그래피 힐링카페의 취업 부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된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7-11-03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회찬 남긴 4장의 유서보니…“부끄러운 판단이

4통의 자필유서…2통은 가족, 2통은 드루킹 관련“가족들에게 미안…정상 후원절차 밟았어야”끝내지 못한 모두발언서 반올림·K…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부군수 임명권 돌려달라”… 1인시위 나선 기장군수

오규석 부산 기장군수, 부산시청광장에서 군수 권한반환 촉구

“6·13 공약 공동이행” 손잡은 군위군·의회

경북 김영만 군위군수·심칠 군위군의회 의장, 통합 신공항 유치 등 업무 협약

[현장 행정] ‘도봉 AI’의 실험

이동진 서울 도봉구청장, 드론 체험으로 소통

“공무원이 행복해야 은평구민도 행복해진다”

김미경 서울 은평구청장 ‘워라밸’ 정착 선도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