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발 앞선 우리동네 겨울 대비] 동작, 새벽 인력시장 겨울쉼터 운영

4시부터 이수역 13번 출구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동작구는 일용근로자들이 추운 겨울을 따듯하게 보낼 수 있도록 이달부터 다음달 말까지 이수역 13번 출구 앞 새벽 인력시장에 겨울철 쉼터를 운영한다고 2일 밝혔다.

지하철 4·7호선 이수역 태평백화점 앞에는 매일 20~30여명의 일용근로자들이 추운 겨울에도 일자리를 구하고자 새벽부터 나와 있는 모습을 볼 수 있다. 이에 동작구는 이동식 천막 형태로 매일 새벽 4시부터 아침 8시까지 쉼터를 설치한다. 천막 안에는 난로 등 보온시설과 건강차, 커피 등 따뜻한 음료를 갖춰 추위를 피해 대기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로 했다. 동작구는 지난 겨울철에도 새벽 인력시장 겨울철 쉼터를 운영했다. 당시 하루 평균 20여명이 이용해 인기가 높았다. 김연순 동작구 일자리경제담당관은 “한파와 경기 침체로 어려움을 겪는 일용근로자에게 작은 힘이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2017-11-03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혹시 김혜경씨세요?” 댓글 한줄로 의혹은 시

‘정의를 위하여(@08__hkkim)’ 트위터 계정에 ‘혜경궁 김씨’란 이름을 붙이며 처음 의혹을 제기한 건 네티즌이었다.2013년부터…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16세기 책쾌부터 e북까지…‘독서 천국’ 송파에 다 있다

‘책 박물관’ 방문한 박성수 구청장

“보육의 질, 아이 음식 보면 안다”

요리 심사위원된 이창우 구청장

동대문 21일 사랑의 김치 1350상자 담근다

10개 기관 자원봉사자 250여명 참여

무너진 옹벽 복구한 양천…주민과 함께 신속한 안전

민·관 협력으로 공사 완료…김수영 서울 양천구청장도 현장 점검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