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자유구역청은 예산낭비청?

3곳서 외유성 출장 47건 적발

취약계층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 오늘부터 한 달간 방문서비스

입력 : 2017-11-14 22:38 | 수정 : 2017-11-14 23:3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환경부는 14일 취약계층의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을 위해 15일부터 다음달 15일까지 한 달간 방문서비스를 한다고 밝혔다.

이 기간 동안 기후변화 및 컨설팅 교육과정 등을 이수한 상담사들이 1000가구를 방문해 한파 대비 주거환경의 취약성을 진단하고 대응 방안을 설명한다. 기후변화로 인한 지역적 특성과 이상기후에 대한 노출, 민감도, 적응 능력을 종합적으로 반영한 한파 취약성 평가 결과에 따라 인천·대전·강원·전북·경북 등 5개 지역에 거주하는 홀몸노인 등이 대상자로 선정됐다. 상담사들은 방문 가구에 문풍지와 에어캡(일명 뽁뽁이)을 설치하고, 내복·무릎담요 등 방한용품 등도 전달할 예정이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2017-11-15 11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미투=공작”이라는 김어준을 한 방 먹인 금태

만연한 성폭력 문제를 고발하는 ‘미투’(Me too·나도 당했다) 운동과 관련한 김어준 딴지일보 총수의 발언이 논란이 되고 있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청소년 희망원정 6년 으뜸 강북

성과보고회 연 박겸수 구청장

청년 창업 응원하는 양천

로데오거리 등 빈 점포 제공

어르신 교통 안심구역 동대문

청량리~경동시장 구간 지정

구청장실 문턱 ‘0㎝’ 소통행정

성동 ‘현장 구청장실’의 실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