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신고자 45%가 ‘2차 피해’… 왕따·해고에 울었다

여가부, 민간·공공 접수 사건 전수조사

‘직장 괴롭힘·폭력’ 형사처벌·산재 인정 추진

정부 ‘괴롭힘 근절 대책’ 확정

영등포 ‘안전 겨울’

한파·폭설 대비 제설장비 도입…4개월간 겨울철 5대 종합대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영등포구가 겨울철 한파와 폭설 등에 대비해 초동 제설을 위한 소형송풍기와 4륜 소형 제설장비를 새로 도입했다고 14일 밝혔다. 보도나 음지 등 제설 취약지점에 쌓인 눈을 효과적으로 제거해 강설로 인한 도로 결빙을 막고 주민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 영등포구의 한 직원이 14일 영등포 공원에서 새로 구입한 소형송풍기를 등에 메고 사용해 보고 있다.
영등포구 제공

구 관계자는 “15일부터 내년 3월 15일까지 4개월간 ‘겨울철 종합대책’의 본격 가동에 들어간다. 구민 안전과 밀접하게 관련된 한파, 제설, 구민보건, 안전관리, 화재 예방 총 5개 분야로 세분화해 시행된다”면서 “장비들을 새롭게 도입함에 따라 제설 부분에서 큰 효과를 볼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기존에는 자동액상살포장치만 운영해 왔다. 고가차도가 일반도로보다 잘 얼어붙는다는 점을 고려해 도림고가차도, 신길지하차도 2곳에 고정식 장치를 설치했다. 사무실에서 자체 프로그램을 통해 작동을 시키면 차도에 설치한 밸브에서 소금물이 배출된다. 여기에 각 동에 배치할 소형송풍기 18대와 4륜 소형 제설장비 1대를 새롭게 도입하면서 제설이 원활해질 것으로 구는 기대하고 있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겨울철 주민들에게 발생할 수 있는 위험 상황을 모두 고려해 현장 중심의 분야별 대책을 수립했다”면서 “주민 모두 따뜻하고 안전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7-11-1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영화 ‘아수라’는 실화? 이재명 ‘그알’ 후 역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21일 은수미 성남 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조폭 출신 기업가 연루설을 비롯해, 성남시와 경기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현장 행정]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기업·구직자의 만남 19데이…당신에게 뭔가 좋은 일이 생긴다

[현장 행정]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현장톡톡 열린간담회…신뢰 쌓는 소통…‘新信당부’드립니다

온·오프라인 소통해결사 ‘마포1번가’ 가동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파란우체통 설치 주민 의견 직접 수렴

‘소통맨’ 김영록 지사 “워라밸 보장하겠다”

전남도 직원과 일일이 개인사 나눠…부드럽고 눈치 안 보는 공직상 실천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