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바 부당해고 민원 5.2%→35.9% ‘껑충’

국민신문고 접수 실태 분석

건설사 거짓 진술에 옥살이

누명 벗었지만 … 어느 공무원 악몽의 5개월

지방도 미세먼지와 전쟁

노후경유차 폐차... 통학차량 LPG 전환

안양천생태공원서 ‘나이스 샷’

양천, 18홀 파크골프장 준공식

입력 : 2017-11-14 17:58 | 수정 : 2017-11-14 18:2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이스 샷!”


서울 양천구 안양천생태공원에 골프장이 들어섰다. 양천구는 14일 아름다운 안양천을 배경으로 남녀노소 누구나 즐길 수 있는 18홀 규모의 파크골프장 준공식을 개최했다. 파크골프(park golf)는 일반 골프와는 다르다. 공원과 같은 소규모 녹지공간에서 나무로 만든 파크골프용 클럽으로 일반 골프공보다 크고 부드러운 플라스틱 공을 쳐서 잔디 위 홀에 넣는 놀이다.

안양천생태공원 파크골프장은 양평교~양화교 다목적운동장 일대 1만 8000㎡ 부지에 천연잔디구장으로 조성됐다. 45m(파3)에서 최고 150m(파5) 코스로 전반 9홀, 후반 9홀 등 18홀로 구성됐다. 난이도별로 파크골프를 즐길 수 있으며, 약 2시간 소요된다.

내년 4월 정식 개장한다. 파크골프를 처음 접하는 주민들을 위해 지도자 자격증을 소지한 관리자가 무료로 강습을 해 준다. 현장에서 장비도 대여할 수 있다.

김수영 양천구청장은 “도심 공원 풀밭에서 햇볕을 받으며 전 연령층이 즐길 수 있는 생활체육시설이 될 것”이라며 “구민들이 여가를 즐기고 세대 간 소통하며 삶의 질을 높이는 운동 공간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7-11-15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허경영, 26살 연하 최사랑과 열애설 “흉측한 일

허경영(68)이 가수 최사랑(42)과의 열애설에 대해 “사실무근”이라고 밝혔다.앞서 한 매체는 두 사람이 26살 나이차를 넘어 3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문화 복지 행정’ 복합타운 탄력

‘면목 세우는’ 면목동 숙원사업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금천 민원서비스 ‘엄지 척’

행안부ㆍ권익위 선정 우수 기관

“4대 자치권 보장 개헌 절실”

이해식 강동구청장 분권 버스킹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