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장실이 장원굴?… 도넘은 율곡 마케팅

파주시, ‘수능 대박길’ 엉터리 홍보

경북 동해안에 마리나항 7곳 조성 추진

포항·경주·울진 등 6곳 추가 조성 건의

민·관협력 모바일 지역화폐 시흥시 ‘시루’

양주·김포·성남·광양시 등 벤치마킹 줄잇는다

[자치단체장 25시] 오산백년시민대학을 아시나요

물음·궁금증 해결 ‘? 학교’…제2 인생 설계 돕는 ‘! 학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어떻게 하면 시민들이 쉽게 학습할 수 있을까.’

이런 물음은 교육도시 경기 오산을 계속 진화하게 만드는 기폭제다. 진화의 또 하나의 결실이 지난 9월부터 운영되는 ‘오산백년시민대학’이다.

곽상욱(왼쪽) 오산시장이 지난달 24일 일본 시부야대학 사쿄 야스아키 학장과 평생학습 활성화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오산시 제공

15일 오산시에 따르면 오산백년시민대학은 ‘100년을 바라보고 사람을 가꾸는 시민을 위한 대학’, ‘100세까지 학습을 통해 행복하고 가치 있는 삶을 누린다’는 의미를 담았다. ‘마을을 캠퍼스로’라는 슬로건을 내건 일본 시부야대학과 닮은 점이 많다. 지난달 24일 시부야대학과 평생학습 활성화 추진을 위한 협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오산시민대학은 6개 주민자치센터와 민·관·산·학의 유휴공간 250여곳을 캠퍼스로 활용, 물음표와 느낌표 학교를 운영한다. 물음표 학교는 살아가면서 마주하는 수많은 물음과 궁금증이 교육과정이 된다. 학습살롱(인문·민주시민·공동체교육 등), 주문하면 찾아가서 교육하는 런&런(Run&Learn, 건강스포츠·취미와 여가·언어·음악 등), 물음표 교육과정(취업연계 자격·경력단절여성 대상 과정 등) 등이다.

교육과정은 시민들이 인터넷 등으로 신청하면 시에서 검토 후 전문강사를 배치해 교육을 진행한다. 시는 각 분야 전문강사 300여명을 확보했다. 강사가 부족하면 지역 대학·혁신교육지원센터·민간평생교육시설 등에서 지원받는다. 느낌표 학교는 새로운 삶을 준비하는 50세 이상 시니어의 2년 과정으로 50명 정도의 소수 정예로 교육, 관련 분야 리더로 양성해 강사 등으로 활용한다.

시민들의 호응은 높았다. 접수 결과 1차(8월 21~25일)에는 46개 강좌에서 408명이, 2차(9월 18~22일 신청)에는 19개 강좌에서 198명이 신청했다. 1차 강좌는 평균 경쟁률이 1.4대1이었다. 문화예술 분야 가운데 ‘코바늘 어디까지 떠봤니?’ 강좌는 5명 정원에 31명이 접수해 6.2대1, ‘올해 안에 매듭짓자’ 강좌는 3.2대1의 경쟁률을 나타냈다.

김병철 기자 kbchul@seoul.co.kr
2017-11-16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혜경씨는 수사 착수 직후 왜 폰을 교체했나

‘혜경궁 김씨’ 트위터 계정 소유주로 지목된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부인 김혜경씨가 경찰의 수사 착수 직후 휴대전화를 교체한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골목상권 부흥 ‘황금 트라이앵글’

관악 공무원·지역금융·소상공인 협약 체결

서초, 6년 연속 옥외광고물 우수

자치구 중 1위… 서울 대표로 선발

“구민 생명과 안전 지키는 의회”

류명기 금천구의회 의장

광진 버스정류장엔 겨울이 없다

찬바람막이 한파쉼터 23곳 설치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