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정폭력 매년 늘어도 가해자 처벌은 미약

상담조건부 기소유예 폐지해야

李총리 “장관이 중요 정책 언론 브리핑하라”

새달 시행 ‘주 52시간 근무’ 등 혼선 없도록

신축 세종청사, 현 청사의 안쪽 중심부에

행안·과기부 이전 결정 후속조치

[의정 포커스] 길용환 관악구의회 의장 “의원들 활동비 1억 절감”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보다 당을, 당보다 구민을 먼저 생각합니다.”

길용환 관악구의회 의장

길용환(더불어민주당) 서울 관악구의회 의장은 22일 서울신문과의 인터뷰에서 처음 구의원을 시작했을 때 마음가짐에 대해 이렇게 말했다. 길 의장은 “의사결정 과정에서 어려움이 닥칠 때마다 첫 다짐을 되새겼다”며 “구민이 우선이라는 전제가 있다 보니 의외로 답을 쉽게 찾을 수 있었고 그 답이 지금까지 크게 틀리지 않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길 의장의 이런 다짐은 다당제인 관악구 의회를 잘 이끌어 갈 수 있는 힘이 됐다. 그는 “관악구 의원들이 여러 당에 소속돼 있는 데다 과반수인 곳이 없다 보니 후반기 원 구성이 80여일 만에 마무리될 정도로 어려움이 있었다”면서도 “늦더라도 원칙을 벗어난 협상을 하지 않겠다는 소신이 있었다”고 말했다.

구와의 관계도 마찬가지. 그는 “의회가 집행부를 견제해야 하는 것은 맞지만 압박하는 것은 옳지 않다고 생각한다”며 “잘하는 것은 응원하고 못하는 것은 지적하는 동반자 관계”라고 설명했다.

길 의장을 비롯한 관악구 의원들은 올해 구민에게 활동비를 돌려줄 계획이다. 그는 “구민들에게 선거 때만 잘하겠다고 할 게 아니라 정말로 고마움을 돌려드릴 수 있는 게 뭐가 있을까 고민하다가 의원들의 활동비를 줄여 보기로 했다”며 “동료 의원들과 마음을 합쳐 절약한 통신비, 출장비 등을 구 예산으로 돌려줄 생각”이라고 밝혔다. 절약한 예산은 1억원에 달한다. 그는 “활동비 절감에 동참해 준 동료 의원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싶다”며 “그 예산이 발달장애 가족들을 위해 쓰였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윤수경 기자 yoon@seoul.co.kr
2017-11-23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이명희 ‘충격과 공포’의 갑질 영상 또…“잡아

경찰 수사를 받고 있는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의 아내 이명희 전 일우재단 이사장(69)로 추정되는 인물의 폭행 영상이 추가로 공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어디서나 운동하기 좋은 종로

어르신 체조 개발·산책길 발굴

노원표 가상화폐 ‘노원’ 인기

4달 새 회원 1526명→5403명

윤동주 시를 따서 도서관 작명

은평, 신사동에 구립 도서관

광진 ‘찾아가는 동물 훈련사’ 호평

직접 방문해 반려동물 교육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