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납 담합 3년 방치…공정위 ‘고무줄 고발’

감사원, 위법·부당 15건 적발

“최저임금 인상, 성별 임금격차 완화 기여”

정현백 여가장관, 여성근로자 삶의질 향상 평가

‘가다서다 ’ 경기북부 도로 4월에 뻥 뚫린다

파주 설마~구읍 등 건설중인 5곳중 2곳 개통

‘청렴 서초 ’ 되기까지 쉽지 않았죠

작년 7위에서 자치구 1위로 껑충

입력 : 2017-12-06 21:00 | 수정 : 2017-12-06 22:5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서초구가 6일 국민권익위원회 주관 ‘2017년도 공공기관 청렴도 평가’에서 서울시 자치구 가운데 1위, 전국 기초지자체 중 2위를 차지했다.

조은희 서초구청장

권익위는 매년 572개 공공기관을 대상으로 청렴도 평가를 한다. 국민과 소속 직원, 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한 부패 인식 설문조사와 부패 사건 발생 현황을 종합, 평가한다.



조은희 서초구청장은 2014년 7월 취임 후 ‘청렴과 친절로 구민 여러분을 섬기겠습니다’라는 슬로건 아래 다양한 청렴 정책을 추진했다.

부서별로 자율적으로 청렴도 개선 목표를 정해 실천하는 ‘청렴성과 목표제’, 외부 청탁과 압력을 배제한 투명한 인사 시스템 구축, 부패 취약 분야 ‘청렴콜’(상시 모니터링) 운영, 직원 명함 뒷면에 고객 권리를 새긴 ‘청렴명함’ 제작 등이다. 이런 노력으로 서초구의 청렴도는 해마다 향상됐다.

2012년 서울시 자치구 최하위에서 2015년 9위, 지난해 7위에 이어 올해 1위를 달성했다.

조 구청장은 “청렴과 친절은 공무원의 기본 덕목으로, 행정에 대한 신뢰는 청렴에서 나온다”며 “앞으로도 주민 의견을 경청하고, 청렴한 공직문화를 조성해 더욱 신뢰받는 행정을 펼쳐 가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7-12-07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나경원 “평창올림픽을 ‘평양’올림픽으로 둔갑

나경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20일 “문재인 대통령이 대선 공약이행에 사로잡혀 평창 동계올림픽을 평양올림픽으로 둔갑시키고 있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상복 터진 광진

    서울 광진구는 지난해 중앙정부·서울시 등 대외기관 평가에서 39개 부문을 수상하고 시상금 7억 1900만원을 지원받았…

    ‘세금 지킴이’ 영등포

    서울 영등포구가 내실 있는 계약심사 운영으로 ‘재정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영등포구 관계자는 “지난해 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