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폭력 신고자 45%가 ‘2차 피해’… 왕따·해고에 울었다

여가부, 민간·공공 접수 사건 전수조사

‘직장 괴롭힘·폭력’ 형사처벌·산재 인정 추진

정부 ‘괴롭힘 근절 대책’ 확정

환경부·농식품부 지속가능한 농업·환경 협력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환경부와 농림축산식품부가 조류인플루엔자(AI) 예방과 위해 외래생물 대응 등 현안에 대해 협력을 강화키로 했다.


두 부처는 7일 서울 중구 세종대로 프레스센터에서 두 부처 장관 주재로 ‘환경부·농식품부 정책협의회’를 열어 다양한 협력과제 추진에 합의했다. 정책협의회는 AI와 위해 외래생물, 나고야의정서, 가축분뇨·매몰지 등 농업·농촌 및 환경 분야 주요 정책현안에 대한 상호 이해를 높이고 협력을 위해 마련됐다.

이날 두 부처는 AI에 대한 선제적 대응을 위한 협력을 강화하고 외래생물 국내 유입 및 확산 차단, 가축 매몰지 환경관리, 가축분뇨 처리제도 합리화 등 공동 정책에 대해 국가 차원에서 협력을 강화키로 했다. 또 농촌 환경 개선을 위한 축사 환경관리 강화와 생물산업 진흥을 위한 나고야의정서 대응, 지속가능한 농업용수 관리 등도 공동으로 검토할 계획이다.

김은경 환경부 장관은 “농림 현장은 토양·수질 등 환경과 직결돼 관리 부처간 협력이 중요하다”면서 “적극적 소통을 통해 산적한 현안을 해결하고 빠른 시일내 가시적인 성과를 도출하자”고 강조했다.

김영록 농식품부 장관도 “농업 현장의 다양한 요구를 수용하고 문제 해결을 위해 환경 분야 협력이 필수”라며 “상호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국민들이 원하는 성과를 도출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두 부처는 협력과제 이행을 위해 장관급 정책협의회와 별도로 협력과제별로 국장급 실무협의회를 운영키로 했다. 또 중요 정책에 대해서는 부처가 공동으로 발표하고 체감할 수 있는 정책 추진을 위해 공동행사·공동현장 방문 등도 추진할 계획이다.

세종 박승기 기자 skpark@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인권변호사 이재명은 조직폭력배를 변호했다

SBS ‘그것이 알고 싶다’는 21일 은수미 성남 시장과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조폭 출신 기업가 연루설을 비롯해, 성남시와 경기도…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현장 행정] 김선갑 서울 광진구청장

기업·구직자의 만남 19데이…당신에게 뭔가 좋은 일이 생긴다

[현장 행정] 이정훈 서울 강동구청장

현장톡톡 열린간담회…신뢰 쌓는 소통…‘新信당부’드립니다

온·오프라인 소통해결사 ‘마포1번가’ 가동

유동균 서울 마포구청장, 파란우체통 설치 주민 의견 직접 수렴

‘소통맨’ 김영록 지사 “워라밸 보장하겠다”

전남도 직원과 일일이 개인사 나눠…부드럽고 눈치 안 보는 공직상 실천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