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납 담합 3년 방치…공정위 ‘고무줄 고발’

감사원, 위법·부당 15건 적발

“최저임금 인상, 성별 임금격차 완화 기여”

정현백 여가장관, 여성근로자 삶의질 향상 평가

‘가다서다 ’ 경기북부 도로 4월에 뻥 뚫린다

파주 설마~구읍 등 건설중인 5곳중 2곳 개통

연탄 든 천사가 된 중구청장

부인과 함께 홀몸 노인에 배달

입력 : 2017-12-19 21:08 | 수정 : 2017-12-19 22:44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나눔과 배려의 바이러스가 모두에게 퍼져 다 같이 따뜻하고 행복한 겨울이 되었으면 좋겠습니다.”

최창식 서울 중구청장이 19일 중구 예관동에서 부인 송원미씨와 함께 연탄 배달 봉사를 하고 있다.
중구 제공

최창식 서울 중구청장은 19일 구청 앞 잔디광장에서 열린 ‘2018 다시 나눔으로!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모금’ 행사에서 이렇게 말했다. 생방송으로 진행된 모금과 함께 자선바자회, 사랑의 김장 담그기, 저소득 가구 연탄 배달, 공연 등으로 다채롭게 구성된 이번 행사는 동대문패션타운, 태극당 등 지역 사회의 적극적인 후원과 기부로 이뤄졌다. 롯데백화점, CJ, 다이소, 깨끗한 나라 등 중구에 위치한 주요 기업이 동참했다.



영하의 날씨에 목도리를 동여맨 최 구청장은 부인 송원미씨와 함께 팔을 걷어붙였다. 예관동에 사는 기초수급자 홀몸 어르신 가정에 연탄을 배달하기 위해서다. OCS해군장교중앙회가 후원한 것이다.

자선바자회는 구청 잔디광장과 1층 로비에서 열렸다. 후원 기업 직원들이 직접 나서 저렴한 가격에 의류, 잡화, 생필품, 식품 등을 1000~5000원에 판매했다. 저소득 주민 400명에게는 반값 할인 쿠폰이 제공됐다. 겨울나기 성품으로 마련된 패딩 조끼도 배분됐다. 구는 이번 모금행사를 계기로 올해 기부금 횡령 등 사건으로 주춤해진 기부 열기가 되살아나기를 기대하고 있다.

최 구청장은 “아름다운 나눔 문화가 구석구석으로 확산돼 힘겨운 겨울을 보내는 이웃에게 힘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7-12-20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북한 선수 22명 평창 온다…국가연주는 ‘아리랑

북한 선수 22명이 다음달 9일부터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다. 올림픽 사상 최초로 결성된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상복 터진 광진

    서울 광진구는 지난해 중앙정부·서울시 등 대외기관 평가에서 39개 부문을 수상하고 시상금 7억 1900만원을 지원받았…

    ‘세금 지킴이’ 영등포

    서울 영등포구가 내실 있는 계약심사 운영으로 ‘재정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영등포구 관계자는 “지난해 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