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가 블로그] 조명래 ‘4대강 청문회’ 파고 넘을까

23일 환경장관 후보자 인사청문회

혼자 가도 좋지만 함께하면 더 좋은 영화 속을 걷는다

경북에서 만나는 특별한 보통날… 아! ‘리틀 포레스트’ 찍은 곳도 있네

방치된 광진 자전거 ‘서민의 발’ 되다

올해 120대 수거해 정비… 35대 공용화, 85대는 주민센터 등 통해 저소득층 전달

전자관보 이용 훨씬 편리해졌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대한민국 전자관보’(gwanbo.mois.go.kr) 이용이 한층 편리해진다. 스마트폰으로 고위공직자의 재산공개 내역이나 병역사항 등을 검색할 수 있다.


행정안전부는 PC·태블릿·스마트폰 등 다양한 기기로 누구나 전자관보를 쉽게 이용할 수 있도록 웹사이트를 전면 개편했다고 25일 밝혔다. 전자관보 서비스는 2001년 이후 등록된 내용에 대해서 열람이 가능하다. 이전 관보는 국가기록원 사이트에서 찾아볼 수 있다.

전자관보 사이트에 들어가면 별도 프로그램을 설치하지 않아도 관보 내용을 열람·저장·출력할 수 있다. 그동안 전자관보는 행안부 웹사이트 하위 메뉴에 들어가 있어 접근이 쉽지 않고 정보 검색이 어렵다는 지적이 제기됐다. 또 관보를 보기 전 별도 프로그램을 설치하도록 해 이용자들 불만이 높았다.

이번 개편으로 키워드 검색, 기간 설정 통합검색 기능이 추가돼 이용자가 원하는 정보를 편하게 얻을 수 있다. 고위공직자 재산내역, 병역사항, 국적·귀화 등 이용자들이 자주 찾는 내용은 별도 테마로 묶어서 검색할 수 있다.

관보 게재를 요청하는 각 부처의 담당자들이 관보 게재 요청 마감일이나 발행 예정일을 미리 알아볼 수 있는 시뮬레이션 기능도 추가됐다. 홈페이지에서 ‘지금 요청하면 언제 발행되나요?’라는 부분을 클릭하면 된다. 그동안 담당 공무원들은 소속 기관의 법령 개정이나 공고 사항이 있을 때마다 일일이 전화로 행안부에 게재 요청을 해왔다. 김희겸 행안부 기획조정실장은 “사이트 개편으로 다양한 기기를 통해 전자관보를 좀 더 쉽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도 국민의 기대 수준에 부응하도록 서비스를 개선해 가겠다”고 밝혔다.

오경진 기자 oh3@seoul.co.kr
2017-12-26 10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교수 아빠 둔 덕에 ‘올 A+’…국립대판 숙명여

아들, 전공바꿔 아빠 학교에 편입아빠 수업 재수강하며 ‘학점세탁’ 의혹아빠는 아들 입학 뒤 담당 과목 수 늘려아버지가 교수로…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광역자원순환센터 완전 지하화…“은평의 미래·환경 풍요롭

[서울 초선 구청장에게 듣는다] 김미경 은평구청장

구로 철길 옆 음지, 문화의 양지 되다

이성 구로구청장 마을 활력소 개소식 참석

종로 “건강산책 명소 걸어요”

20일 마로니에공원~낙산공원 걷기대회

구로 아홉 색깔 길놀이 퍼레이드

20일 구로중앙로 일대 청소년축제…억압·우정 등 탈 쓰고 행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