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납 담합 3년 방치…공정위 ‘고무줄 고발’

감사원, 위법·부당 15건 적발

“최저임금 인상, 성별 임금격차 완화 기여”

정현백 여가장관, 여성근로자 삶의질 향상 평가

‘가다서다 ’ 경기북부 도로 4월에 뻥 뚫린다

파주 설마~구읍 등 건설중인 5곳중 2곳 개통

색다른 디자인 마을의 재발견

마포구 ‘공공미술프리즘’ 서울시 사회적 우수기업에

입력 : 2017-12-28 22:36 | 수정 : 2017-12-28 23:39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마포구는 지역의 대표적인 사회적기업인 ‘공공미술프리즘’이 올해 서울시 사회적경제 우수기업에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사회적기업은 비영리 조직과 영리기업의 중간 형태로 사회적 목적을 추구하면서 영업 활동을 하는 기업을 뜻한다.

공공미술프리즘은 낙후된 마을의 저소득층 주민들을 위한 자립형 지역재생 지원 사업을 벌이고 있다. 마을의 지역적 가치를 발견하기 위해 해당 마을만의 컬러, 패턴, 텍스트 등 공공디자인을 발굴하는 등 활동을 하고 있다.

주민과 청년이 함께 지역재생 기반을 구축하도록 함과 동시에 나아가 지속 가능한 마을 모델을 만드는 게 골자다.

서울시는 올해 28개 사회적경제 기업을 대상으로 현장실사 및 서면심사 등을 거쳐 방역, 지역재생, 문화, 돌봄 서비스 등 분야에서 7개 기업을 최종 선정했다. 우수기업은 앞으로 3년간 서울시 사회적경제 우수기업이라는 공동브랜드를 사용할 수 있다.

또 국내외 전시회 참가, 투자 유치, 법률 컨설팅 등 공통 사항과 국내외 우수사례 벤치마킹, 직원 교육, 시제품 개발 등이 지원된다. 현재 마포구에는 38개 사회적기업이 다양한 사업을 펼치고 있다. 사업 분야별로 보면 교육 1개, 서비스 6개, 문화예술 11개, 보건보육 2개, 기타 18개다.

박홍섭 마포구청장은 “‘꿈꾸는 마포’라는 슬로건처럼 모두가 행복하게 살 수 있는 마포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7-12-29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북한 선수 22명 평창 온다…국가연주는 ‘아리랑

북한 선수 22명이 다음달 9일부터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다. 올림픽 사상 최초로 결성된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상복 터진 광진

    서울 광진구는 지난해 중앙정부·서울시 등 대외기관 평가에서 39개 부문을 수상하고 시상금 7억 1900만원을 지원받았…

    ‘세금 지킴이’ 영등포

    서울 영등포구가 내실 있는 계약심사 운영으로 ‘재정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영등포구 관계자는 “지난해 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