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4명 주민번호 바꾸고 새 삶

신분도용·폭력 예방…재산·가정폭력 順

사회적기업 매출 32%↑ 절반 영업이익 발생

고용노동부 1653곳 성과 분석

서부산 잇는 낙동강 대교 3곳 신규 건설

대저·엄궁·사상 등 2026년 완공

2018 첫 희망 이야기

입력 : 2018-01-02 17:58 | 수정 : 2018-01-03 02:06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2018 첫 희망 이야기
2일 서울도서관 외벽 꿈새김판이 새해를 맞아 옷을 갈아입었다. 서울시는 지난달 1~14일 14일 동안 ‘2018 한 해를 시작하며 나누고 싶은 희망의 이야기’를 주제로 공모한 결과 1336건 중 시민 하정윤씨의 ‘봄이 말하네 그대 앞길 따스히 데워 놓았다고’를 당선작으로 선정했다고 이날 밝혔다. 문안은 이미지 작업을 거쳐 새해 첫 출근길 시민들과 만났다.
정연호 기자 tpgod@seoul.co.kr

2일 서울도서관 외벽 꿈새김판이 새해를 맞아 옷을 갈아입었다. 서울시는 지난달 1~14일 14일 동안 ‘2018 한 해를 시작하며 나누고 싶은 희망의 이야기’를 주제로 공모한 결과 1336건 중 시민 하정윤씨의 ‘봄이 말하네 그대 앞길 따스히 데워 놓았다고’를 당선작으로 선정했다고 이날 밝혔다. 문안은 이미지 작업을 거쳐 새해 첫 출근길 시민들과 만났다.



정연호 기자 tpgod@seoul.co.kr
2018-01-03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아작도 사표 안 썼느냐” 면박당한 검사 솔직

수사권 이양, 檢 본질 고민 필요… 검찰도 보통 조직 같아… 나는 ‘생활형 검사’청와대가 최근 검찰의 수사권을 경찰에 이양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교육현장 만나봐야 잘 터집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 꿈나무 행정

족집게 강사가 된 강남

강남인강, 강좌 209개 개설

아이 낳기 좋은 성북

저출산 극복 ‘위원회 ’ 가동

‘소셜벤처 허브 ’ 성동

안심상가에 전국 첫 거점 공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