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4명 주민번호 바꾸고 새 삶

신분도용·폭력 예방…재산·가정폭력 順

사회적기업 매출 32%↑ 절반 영업이익 발생

고용노동부 1653곳 성과 분석

서부산 잇는 낙동강 대교 3곳 신규 건설

대저·엄궁·사상 등 2026년 완공

‘아이의 칼슘 ’ 되어 주는 영등포

17~18일 척추 교정 교실

입력 : 2018-01-08 18:06 | 수정 : 2018-01-08 19:00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2016년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2011~2015년 진료인원의 44.4%가 10대 청소년으로 나타났다. 특히 성장기인 13~16세 사이가 많았다. 실제 주변에서 다리를 꼬거나 장시간 책상에 앉아 구부정한 자세로 공부하는 아이들을 쉽게 찾아볼 수 있다.
지난해 영등포구 보건소에서 열린 동계체조교실에서 학생들이 전문가의 지시에 따라 체조를 하고 있다.
영등포구 제공

서울 영등포구가 겨울방학을 맞아 성장기 어린이들의 근골격계 질병을 예방하고 자세 교정을 위해 ‘바른자세 튼튼허리’ 동계체조교실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구 관계자는 “아이들의 잘못된 자세를 바로잡고 성장기 학생들의 건강을 증진시키고자 바른자세 건강한 척추 관리사업을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오는 17일과 18일 이틀간 진행되는 이번 동계 체조교실에는 지난해 학교 검진 결과 척추측만증 소견이 있는 학생과 관심 있는 학생 및 학부모, 주민들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체조교실 참가는 무료이며 영등포구 보건소 3층 보건교육실에서 열린다. 선착순 25명을 모집한다. 참가를 원하는 주민은 보건소 의약과 검진팀으로 사전예약을 하면 된다.

고려대 척추측만증연구소 운동처방사가 강사로 나서 척추측만증의 정의와 바른 자세 행동수칙 등 이론 강의를 진행하고 자세 교정을 위한 체조실습을 진행한다. 생활에서 쉽게 실천할 수 있는 예방체조를 배울 수 있어 주민들의 만족도가 매우 높다.

조길형 영등포구청장은 “성장기 발생하는 척추측만증은 키가 자라는 동안 휘어짐도 빠르게 진행돼 조기 치료와 예방이 중요하다”면서 “잘못된 생활습관을 바로잡고 꾸준한 스트레칭과 자세 교정 체조를 통해 학생들이 스스로 척추 건강 관리를 해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범수 기자 bulse46@seoul.co.kr
2018-01-09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아작도 사표 안 썼느냐” 면박당한 검사 솔직

수사권 이양, 檢 본질 고민 필요… 검찰도 보통 조직 같아… 나는 ‘생활형 검사’청와대가 최근 검찰의 수사권을 경찰에 이양하…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교육현장 만나봐야 잘 터집니다

박겸수 강북구청장 꿈나무 행정

족집게 강사가 된 강남

강남인강, 강좌 209개 개설

아이 낳기 좋은 성북

저출산 극복 ‘위원회 ’ 가동

‘소셜벤처 허브 ’ 성동

안심상가에 전국 첫 거점 공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