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관리 일원화로 환경부 ‘웃음꽃’

직원들 ‘낙하산’ 길 넓어져 희색

인천 인구 294만명… 제2도시로 성큼

10년 내 347만명 부산 앞지를 듯

주 52시간 근무로 퇴직금 줄어든다면

노동자 피해 없도록 중간 정산할 수 있다

1000만원 이상 과태료 부과 개인정보 보호 소홀 6곳 공개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지난해 개인정보보호법을 어긴 기관들의 행정처분 결과가 공개됐다. 부산도시공사, 경기도시공사, 전쟁기념사업회, ㈜케이알티, 좋은라이프주식회사, 주식회사 케이디스포츠 등 6개 기관이다.


행정안전부는 지난해 2~9월 개인정보의 안전성 확보 조치 불이행 등으로 과태료·시정조치 등 행정처분을 받은 132개 기관 중 과태료를 1000만원 이상 부과받은 6개 기관의 명단을 9일 공표했다.

경기도시공사는 토지분양신청 인터넷 사이트에서 주민등록번호를 송신하는 과정에서 암호화 조치를 하지 않았다. 또 주민등록번호를 저장할 때도 암호화 조치를 하지 않는 등의 법 위반사항이 적발돼 과태료 2700만원을 부과받았다.

주식회사 케이디스포츠는 고객정보 관리시스템을 운영하면서 보유 기간이 지난 1만 2806건의 개인정보를 파기하지 않았다. 또 개인정보 처리 방침을 수립해 인터넷에 공개해야 하는 의무도 이행하지 않아 1600만원의 과태료를 물게 됐다.

오경진 기자 oh3@seoul.co.kr
2018-01-10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낙선자들 빚더미…안철수, 딸 보러 미국 갈 때

서울시장 선거 낙선 뒤 미국으로 떠난 안철수 전 의원의 행보에 대해 바른미래당 내부에서 비판이 제기됐다.바른미래당의 서울 동…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따뜻한 복지’ 진화

구·주민센터·민간시설 협업

쓰레기 다이어트 클린區 영등포

市 ‘생활폐기물 직매립 제로’

은평, 아동복지시설에 포상금

목민대상 상금 2000만원 전액

세계 음식 성북에 다 모였네

16일 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