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계원 서당서 충ㆍ효ㆍ예 익힌다

종로, 초등 1~3학년 수강생 모집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종로구는 종로문화재단이 겨울방학을 맞아 부암동 무계원에서 우리의 전통 가치를 배울 수 있는 서당교실 프로그램인 ‘안평대군의 호연지기를 경험하다’ 참여자를 모집한다고 10일 밝혔다.

지난해 무계원에서 열린 서당교실 프로그램에서 아이들이 훈장 선생님과 함께 체험교육을 하고 있다.
종로구 제공

모집 대상은 초등학교 1학년에서 3학년 어린이들로 차수별로 25명을 선착순 접수한다. 1차는 오는 17~19일, 2차는 24~26일이며, 오전 9시 30분부터 낮 12시까지 진행한다. 참가비는 8만원이며, 종로구민에게는 30% 할인 혜택이 있다. 수업은 명심보감, 인사와 절하는 법 등을 배우는 충·효·예 교육 및 각종 체험교육으로 이뤄진다. (02)379-7131~2.



서당교실이 진행되는 무계원은 세종의 셋째 아들인 안평대군이 꿈에서 본 복숭아 꽃 핀 낙원과 그 풍경이 비슷해 화가 안견에게 ‘몽유도원도’를 그리게 했다고 전해지는 곳이다. 당시 안평대군이 같은 장소에 지었던 정자 무계정사 이름을 따서 현재의 이름을 지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8-01-11 15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서울서 환영받을 만큼 일 많이 못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방북에 동행했던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내가 아직…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체육관에도 스마트 전광판…첨단기술 만난 영등포 행정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행정서비스 분야에 사물인터넷 도입·확대

경기 광주시장과 ‘맛있는 소통’

28일 시청 잔디광장서 ‘자연채 행복밥상 문화축제’… 식사·요리경연·공연 등 행사 풍성

강동 고교생 서울 첫 무상교복 입는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민선7기 공약 \'중고교 무상교복지원\' 방안, 구의회 의결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