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⑩ 작은 단지도 아파트 관리

404호인데요, 혹시 관리비 내역 아시나요…저도 몰라요 소규모는 공개 의무 없대요

위치추적 신발·드론 배달… 생활밀착형 ‘스마트 마곡’

SH공사 마곡지구에 우리나라 선도할 ‘스마트시티’ 조성

자치구, 추석 맞이 독거노인·소년소녀 가장 보듬기 잇따라

사랑을 빚는 한가위…동작은 따뜻한 잔치·양천은 엄마 도시락

경일대 3월부터 전국 대학 최초로 유연근무제 전면 도입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일대는 오는 3월부터 사무행정직 직원을 상대로 유연근무제를 도입한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따라 8세 이하 미취학 아동을 둔 직원은 출근을 오전 10시로 1시간 늦추고 주 40시간 기준 안에서 퇴근 시간도 자율적으로 조정할 수 있다.

출퇴근 시간을 별도로 정하지 않은 교원은 해당하지 않는다.

전국 대학이 방학 때 단축 근무를 일반화하고 있으나 학기 중 전체 직원을 상대로 유연근무제를 시행하는 것은 경일대가 전국 처음으로 알려졌다.

경일대는 이 제도 도입에 따른 성차별 논란을 막기 위해 미취학 아동을 둔 직원은 남녀 가리지 않고 이를 활용할 수 있도록 했다.

정현태 총장은 “매일 아침마다 자녀를 어린이집이나 유치원에 맡기고 바쁘게 출근해야 하는 직원들의 고충을 덜어 주는 것은 물론 삶의 질을 높이고, 정부의 출산장려·고용안정 정책에도 적극 동참하기 위해 유연근무제 도입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경산 김상화 기자 shkim@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케이블 채널 해외 촬영 중 신세경 숙소서 몰카

케이블 채널 올리브의 새 프로그램 해외 촬영 중 출연자인 배우 신세경과 걸그룹 에이핑크 윤보미의 숙소에서 ‘몰카’가 발견됐…

많이 본 뉴스

우리 지역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