물관리 일원화로 환경부 ‘웃음꽃’

직원들 ‘낙하산’ 길 넓어져 희색

인천 인구 294만명… 제2도시로 성큼

10년 내 347만명 부산 앞지를 듯

주 52시간 근무로 퇴직금 줄어든다면

노동자 피해 없도록 중간 정산할 수 있다

과천시, 지역 상권 활성화할 ‘상권골목축제’ 공모

월별 또는 분기별로 추진할 수 있는 축제 기대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경기 과천시는 상인과 주민들이 직접 기획하고 실행하는 ‘상권골목축제’ 사업을 공모한다고 11일 밝혔다. 올해 처음 진행하는 이번 공모는 중앙동, 별양동 지역을 중심으로 한 상권가의 특화성을 강화하고 방문객을 유입하기 위해서다. 오는 15일부터 26일까지 신청 받는다.

시는 공모사업을 통해 소규모 축제를 정착시키고, 지역경제를 활성화해 나갈 방침이다. 단일 행사보다는 월별 또는 분기별로 추진할 수 있는 정례화 된 소규모 축제를 기대하고 있다.

공모 분야는 소규모 문화행사와 스토리텔링 투어, 방문객 체험, 점포 이벤트 등으로 4월부터 11월까지 진행할 수 있는 사업이면 좋다. 예산은 총 3200만원으로 사업당 최대 400만원까지 지원하며, 신청자도 보조금의 10% 이상을 부담해야 한다.

자격은 과천 시민 또는 지역에 사업장 및 학교 등이 있는 생활기반자로서, 3명 이상의 모임 또는 단체 등을 두고 있으면 된다. 신청서는 시 홈페이지에서 내려받을 수 있으며, 창업상권활성화센터로 방문 접수하면 된다. 센터에서 사전 상담을 받고 신청해야 한다.

시는 이번 공모사업뿐만 아니라 상권을 특화를 추진하고, 시민 채용 지역 기업을 지원하는 조례를 제정하는 등 상권 활성화를 위해 많은 정책을 펼치고 있다. 정부청사 이전, 동시 재개발로 인한 인구 감소 등의 영향으로 지역 상권은 침체하고 있다.

신계용 시장은 “과천시만의 특화된 문화를 형성하고, 명소화해 활기 넘치는 도시로 만들기 위한 좋은 생각을 제안해 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남상인 기자 sanginn@seoul.co.kr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노태우 딸’ 노소영 갑질 “머리 왜 달고 다니

최태원 에스케이그룹 회장의 부인인 노소영(57) 아트센터 나비 관장의 갑질 행위에 대한 폭로가 불거졌다.한겨레는 2007년 이후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서초 ‘따뜻한 복지’ 진화

구·주민센터·민간시설 협업

쓰레기 다이어트 클린區 영등포

市 ‘생활폐기물 직매립 제로’

은평, 아동복지시설에 포상금

목민대상 상금 2000만원 전액

세계 음식 성북에 다 모였네

16일 세계음식축제 ‘누리마실’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

이슈&이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