딱지·팽이·진치기…성북의 전래놀이학교

25일까지 초등생 대상 운영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성북구는 겨울방학을 맞아 아동들이 건강하고 즐거운 시간을 보낼 수 있도록 ‘전래놀이학교’를 운영한다고 11일 밝혔다.


겨울 전래놀이학교는 오는 25일까지 관내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열린다. 수·목요일 양일간 오전, 오후 총 4개반을 개설해 구청 다목적홀에서 진행하고 있다.

주요 프로그램으로는 말판과 주사위를 이용한 ‘이야기가 있는 놀이’, 딱지·팽이·산가지·주사위 등 ‘내가 만드는 놀잇감’, 실뜨기 스토리텔링·생각하는 고누놀이·진치기·깡통술래잡기 등이다.

특히 아동 스스로 놀잇감과 이야기를 만들어 놀 수 있는 능동적인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전문적인 전래놀이 활동가와 함께 지난해 놀이큐레이터 양성교육과정과 심화과정을 수료한 주민 15명이 전래놀이 친구로 참여해 아동들과 함께 호흡하고 있다.

전래놀이학교는 신청 당일 30분 만에 접수가 마감될 정도로 인기가 높았다고 한다.

이와 함께 성북구는 관내 초등학교 대상으로도 ‘찾아가는 전래놀이학교’ 신청을 받았다. 장곡초, 숭인초의 돌봄교실과 장위동 초등틈새 돌봄교실에 놀이활동을 지원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전래놀이학교는 아동뿐만 아니라 학부모들의 만족도가 상당히 높다”면서 “그만큼 지역 사회 내에서 아동 놀권리 증진에 대한 주민 공감대와 관심이 높아진 것”이라고 말했다.

송수연 기자 songsy@seoul.co.kr
2018-01-12 14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문 대통령 ‘네임펜’ 서명, 의전비서관 자질 논

현재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안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평양공동선언 합의문에 서명할 때 네임펜을 사용한 일이 논란이 되고 있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체육관에도 스마트 전광판…첨단기술 만난 영등포 행정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행정서비스 분야에 사물인터넷 도입·확대

경기 광주시장과 ‘맛있는 소통’

28일 시청 잔디광장서 ‘자연채 행복밥상 문화축제’… 식사·요리경연·공연 등 행사 풍성

강동 고교생 서울 첫 무상교복 입는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민선7기 공약 \'중고교 무상교복지원\' 방안, 구의회 의결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