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납 담합 3년 방치…공정위 ‘고무줄 고발’

감사원, 위법·부당 15건 적발

“최저임금 인상, 성별 임금격차 완화 기여”

정현백 여가장관, 여성근로자 삶의질 향상 평가

‘가다서다 ’ 경기북부 도로 4월에 뻥 뚫린다

파주 설마~구읍 등 건설중인 5곳중 2곳 개통

요리도 약으로, 광진에서 배워가세요

호흡기 질환 예방 영양교실 호평

입력 : 2018-01-11 22:36 | 수정 : 2018-01-12 00:3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1일 오전 9시 30분, 서울 광진구 자양보건지소 1층 영양교육실에서는 겨울철 건강에 도움이 되는 수업이 진행됐다. 광진구가 호흡기 질환 예방을 위해 마련한 ‘약(藥)이 되는 영양교실’로, 15명의 주민들이 전문 영양사의 도움을 받으며 비타민이 풍부해 폐 건강에 좋은 ‘한라봉 샐러드’를 만들었다.

지난 4일 서울 광진구 자양보건지소에서 열린 ‘약이 되는 영양교실’에 참가한 주민들이 ‘미나리 꼬막무침’ 요리를 배우고 있다.
광진구 제공

광진구의 건강증진 프로그램인 영양교실이 지역민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딱딱한 이론 교육에서 벗어나 집에서도 누구나 손쉽게 만들 수 있는 건강요리법을 알려주기 때문이다.



이번 영양교실은 지난 4일 아연이 풍부해 면역력을 키우는 데 좋은 ‘미나리 꼬막무침’ 요리 실습으로 시작됐다. 오는 25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전 9시 30분부터 11시 30분까지 2시간 진행된다. 18일엔 사포닌이 풍부해 기관지에 좋은 ‘더덕 들깨탕’을, 25일엔 비타민C가 풍부해 피로회복에 좋은 ‘딸기 샌드위치’를 만든다.

김기동 광진구청장은 “춥고 건조한 날씨가 계속되면서 감기 환자가 늘고 있는 요즘, 영양교실을 통해 호흡기에 좋은 음식으로 가족의 건강을 지킬 수 있을 것”이라면서 “구민들이 좋은 식습관을 가질 수 있도록 관련 프로그램을 개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1-12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북한 선수 22명 평창 온다…국가연주는 ‘아리랑

북한 선수 22명이 다음달 9일부터 열리는 평창 동계올림픽에 참가한다. 올림픽 사상 최초로 결성된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단일팀에…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양천, 주민들이 새해 업무보고

찾아가는 주민과의 대화

블록체인 지역화폐 ‘노원’ 탄생

노원구, 2월 대안화폐 상용화

상복 터진 광진

대외사업 39개 수상, 7억 획득

“터놓고 말씀하세요”

‘30년 행복 송파’의 비결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상복 터진 광진

    서울 광진구는 지난해 중앙정부·서울시 등 대외기관 평가에서 39개 부문을 수상하고 시상금 7억 1900만원을 지원받았…

    ‘세금 지킴이’ 영등포

    서울 영등포구가 내실 있는 계약심사 운영으로 ‘재정 지킴이’ 역할을 톡톡히 해냈다.영등포구 관계자는 “지난해 부…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