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리도 약으로, 광진에서 배워가세요

호흡기 질환 예방 영양교실 호평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11일 오전 9시 30분, 서울 광진구 자양보건지소 1층 영양교육실에서는 겨울철 건강에 도움이 되는 수업이 진행됐다. 광진구가 호흡기 질환 예방을 위해 마련한 ‘약(藥)이 되는 영양교실’로, 15명의 주민들이 전문 영양사의 도움을 받으며 비타민이 풍부해 폐 건강에 좋은 ‘한라봉 샐러드’를 만들었다.

지난 4일 서울 광진구 자양보건지소에서 열린 ‘약이 되는 영양교실’에 참가한 주민들이 ‘미나리 꼬막무침’ 요리를 배우고 있다.
광진구 제공

광진구의 건강증진 프로그램인 영양교실이 지역민들에게 호평을 받고 있다. 딱딱한 이론 교육에서 벗어나 집에서도 누구나 손쉽게 만들 수 있는 건강요리법을 알려주기 때문이다.



이번 영양교실은 지난 4일 아연이 풍부해 면역력을 키우는 데 좋은 ‘미나리 꼬막무침’ 요리 실습으로 시작됐다. 오는 25일까지 매주 목요일 오전 9시 30분부터 11시 30분까지 2시간 진행된다. 18일엔 사포닌이 풍부해 기관지에 좋은 ‘더덕 들깨탕’을, 25일엔 비타민C가 풍부해 피로회복에 좋은 ‘딸기 샌드위치’를 만든다.

김기동 광진구청장은 “춥고 건조한 날씨가 계속되면서 감기 환자가 늘고 있는 요즘, 영양교실을 통해 호흡기에 좋은 음식으로 가족의 건강을 지킬 수 있을 것”이라면서 “구민들이 좋은 식습관을 가질 수 있도록 관련 프로그램을 개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승훈 기자 hunnam@seoul.co.kr
2018-01-12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서울서 환영받을 만큼 일 많이 못했다

평양 남북정상회담을 위한 문재인 대통령의 방북에 동행했던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내가 아직…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체육관에도 스마트 전광판…첨단기술 만난 영등포 행정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행정서비스 분야에 사물인터넷 도입·확대

경기 광주시장과 ‘맛있는 소통’

28일 시청 잔디광장서 ‘자연채 행복밥상 문화축제’… 식사·요리경연·공연 등 행사 풍성

강동 고교생 서울 첫 무상교복 입는다

이정훈 강동구청장, 민선7기 공약 \'중고교 무상교복지원\' 방안, 구의회 의결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