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공서비스 업그레이드 1.0] ⑩ 작은 단지도 아파트 관리

404호인데요, 혹시 관리비 내역 아시나요…저도 몰라요 소규모는 공개 의무 없대요

위치추적 신발·드론 배달… 생활밀착형 ‘스마트 마곡’

SH공사 마곡지구에 우리나라 선도할 ‘스마트시티’ 조성

중구 청구로 700m, ‘걷고 싶은 길’ 변신

보도 4m로 확장…전깃줄 매설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구 광희문에서 지하철 5호선 청구역을 잇는 청구로 700m 구간이 보행친화 거리(그림)로 탈바꿈한다.

구는 오는 3월부터 이 구간의 보도 폭을 2.5m에서 4m로 확장하고, 전기·통신선을 땅 밑에 묻는 작업에 착수한다고 31일 밝혔다. 공사는 11월쯤 마무리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과속방지턱을 증설하고 차도를 곡선화해 차량 속도를 제한하고, 보도와 차도 간 경계 턱 높이를 낮춰 보행자가 걷기 편하고 안전한 거리로 바뀐다.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 한양도성, 신당동 떡볶이 타운 등 청구로 일대 관광 자원의 가치를 제대로 살리기 위해서는 낡고 침체된 거리 분위기를 개선해야 한다는 판단에서다.



구는 또한 이 일대를 스포츠 의류에 특화한 패션거리로 육성할 방침이다. 앞서 구는 지난해 10월 서울시 주관 보행환경개선지구 공모에 신청·선정돼 3억 2000만원을 지원받게 됐다.

최창식 중구청장은 “청구로 보행환경을 개선해 서울시민 누구나 꼭 들러 머물고 싶은 문화의 거리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최훈진 기자 choigiza@seoul.co.kr
2018-02-01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김정은, ‘백두산 트래킹’ 깜짝 제안 이유 있었

이른 아침 항공·버스 등으로 장군봉 올라 날씨 따라 내려가는 길 천지도 들를 듯 백두산 인근 삼지연공항서 곧장 귀국 金 최고 …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전통시장 활성화, 동대문 발전 출발점”

유덕열 동대문구청장, 한가위 상인들 소통…노후 환경 개선·청년몰 조성 등 ‘착착’

서대문, 젊은층 ‘지옥고’ 공유주택으로 풀다

포스코와 손잡고 ‘청년누리’ 공급…한 달 임대료, 주변 시세의 절반 수준

우리 구 자랑볼거리 즐길거리교육&라이프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