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휴직 남성공무원 5년간 2.5배 늘었다

첫째 아이 배우자 이어 휴직 땐 경력 인정 3년

보조금 부정수급 신고포상금 최대 2억

정부 ‘제2의 어금니아빠 ’ 차단

산업부ㆍ행복청 부패방지 ‘미적미적 ’

2년 연속 시책평가 최하 등급

문화예술 공간으로 변신한 면목역 광장

중랑, 공연무대 완비·노점상 정비

입력 : 2018-02-07 18:12 | 수정 : 2018-02-08 02:32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중랑구는 면목역 광장이 문화예술 공간으로 재탄생했다고 7일 밝혔다. 우선 광장에 공연 무대와 발광다이오드(LED) 전광판을 새로 설치했다. 이곳에선 향후 중랑 아티스트들의 버스킹 공연을 정기적으로 개최한다. 연내 겸재교 동단에서 면목2동 사거리까지 겸재로 400m 구간에 건립되는 ‘책 읽는 마을’과 연결해 면목 지역의 문화예술 거리로 조성해 나간다.

또 노점상 시설을 리모델링해 환경 정비를 마쳤으며, 휴게 시설 및 방범 초소 교체, 의자 교체 등 주민이 쉴 수 있는 공간을 조성했다. 노숙자 문제는 면목본동 주민들로 구성된 ‘면목역 광장 지킴이’와 함께 계도해 개선할 계획이다.

나진구 중랑구청장은 “앞으로 면목 광장을 문화예술 공연이 있는 쾌적한 쉼터로 조성해 지역 명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8-02-08 12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여자컬링 ‘안경선배’ 김은정이 내품는 매력

세계 최강팀을 연이어 격파하고 2018 평창동계올림픽 예선 공동 1위에 오른 여자컬링팀이 화제다. 특히 여자컬링팀의 주장이자 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세 토끼 잡은 용산공예관

‘공예문화’ 메카로 바뀐 이태원

낡은 주민센터 ‘청년주택’으로

구로 2020년 오류동 행복주택 건립

정화조 악취 잡고 오염도 막고

최창식 중구청장 환경부장관상

“상봉 망우역, 경강선 종착 올인”

나진구 중랑구청장 신년 인터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