육아휴직 남성공무원 5년간 2.5배 늘었다

첫째 아이 배우자 이어 휴직 땐 경력 인정 3년

보조금 부정수급 신고포상금 최대 2억

정부 ‘제2의 어금니아빠 ’ 차단

산업부ㆍ행복청 부패방지 ‘미적미적 ’

2년 연속 시책평가 최하 등급

사교육 절감 ‘명문학교 ’ 찾습니다

입력 : 2018-02-08 18:04 | 수정 : 2018-02-10 13:03 폰트 확대 폰트 축소 프린트하기
서울 종로구는 오는 12일 구청에서 ‘2018 명문학교 육성 공모사업 선정평가회’를 개최한다고 8일 밝혔다.

종로구는 2015년부터 지역 내 초·중·고·특수 학교 42곳을 대상으로 학교당 2건 이내로 교육 경비 보조금을 지원하고 있다. 평가회에서는 1차 선정한 35개교의 41개 프로그램을 대상으로 교사들의 사업발표와 학부모 평가단의 현장 투표를 진행해 수혜 학교를 뽑는다. 보조금은 건당 5000만원 이하로 2년 이상 지속할 수 있는 프로그램이 대상이다.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사교육비 절감에도 도움을 주기 위한 취지로 마련했다.

김영종 종로구청장은 “행사는 각 학교의 우수 교육 프로그램을 공유하는 식으로 교육경쟁력 강화를 통한 명문학교 육성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주현진 기자 jhj@seoul.co.kr
2018-02-09 16면
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블로그

여자컬링 ‘안경선배’ 김은정이 내품는 매력

세계 최강팀을 연이어 격파하고 2018 평창동계올림픽 예선 공동 1위에 오른 여자컬링팀이 화제다. 특히 여자컬링팀의 주장이자 스…

많이 본 뉴스

Leader’s Today

세 토끼 잡은 용산공예관

‘공예문화’ 메카로 바뀐 이태원

낡은 주민센터 ‘청년주택’으로

구로 2020년 오류동 행복주택 건립

정화조 악취 잡고 오염도 막고

최창식 중구청장 환경부장관상

“상봉 망우역, 경강선 종착 올인”

나진구 중랑구청장 신년 인터뷰

자료 제공 : 정책브리핑 korea.kr